H&D

Unfamiliar / H&D

  • Title: Unfamiliar
  • Also Known As: 낯설어 , Naccseoreo
  • Composer: 남도현, 프라임보이(Primeboi)
  • Arranger: 남궁은주(PRODY), 프라임보이(Primeboi)
  • Lyricist: 남도현, 프라임보이(Primeboi)

"Unfamiliar" is the 1st track from the "Unfamiliar" single released by H&D. It was released on March 30, 2020.

"Unfamiliar" Lyrics

모두 낯설어
모두 낯설어
모두 낯설어

이젠 네가 잊혀 질 법도 한데
택시 아저씬 이태원 한강 로데오 너와 손잡던 거릴 지나
계절이 바뀌고 날 감는 공기 속에
잊고 있던 네가
그날의 우릴 다시 추억 하게 해

기억해 언제나 따스하던 그 위치
난 몰랐던 거야 다가오는 위기
분위기 자체가 낯설어 매일 봤었었는데
연락이 필요 없을 정도로

네가 있던 봄 여름 가을 겨울까지
작은 온도의 차이 마저
내겐 낯설어
네가 있던 작년 그때 이맘때쯤
익숙한 공기도
이 거리 에 내 보폭 까지도 모두 낯설어

모두 낯설어

계절이 변하면서 끌어안는 공기
시간이 막 흐르면서 잊혀져 간 온기
너는 나를 잊어 잊어 버렸을까
내가 떠난 그곳에 남겨져 버렸을까

내가 없어도 그저 행복하면 돼
마지막 네 눈물이 날 멈추게 해
낯설어 네가 없는 이 오거리도
어딜 가야 할까 주저 앉았어

이 계절의 온도
다시 또 이 계절의 향수
(너 역시 날 기억 할까
우리 많이 사랑 했는데)

빛났어 번쩍였어
모두 영화 같아 이젠 끝났어
너여서 가능했었던 그 경험들 마저
끝없는 생각으로만 깊어져 가는 밤
널 기억해 여전히 너밖에 없더라
나에겐 오직

네가 있던 봄 여름 가을 겨울까지
작은 온도의 차이 마저
내겐 낯설어
네가 있던 작년 그때 이맘때쯤
익숙한 공기도
이 거리 에 내 보폭 까지도 모두 낯설어

말했잖아 네가
항상 꽃 길 걷게 해줄게였나 뭐였나
지금도 스쳐가
지켜준다고 해서 믿고 있었는데 난 uh
적응이 안돼
we belong together 왜 이래야 돼
이제 미련 버려야 하나
이미 잊은 거 같더라고 너는
이걸 듣고 변하는 건 없겠지만
그저 바래 그 시절을 떠올리면서

잠깐만..

이젠 네가 없는 봄 여름 가을 겨울 모든
차이들이 낯설어 너무 낯설어
네가 있던 작년 여름 아니 봄 가을 겨울까지
전부 갖고 있어 나는
잊지 말아줘요 나를 Baby

계절을 한 바퀴 다 돌면 잊을까
이 동넬 한 바퀴 다 돌면 지울까
함께 했던 약속 추억 낯설어진 느낌과 달리
이렇게 찔리도록 선명할까
modu naccseoreo
modu naccseoreo
modu naccseoreo

ijen nega ijhyeo jil beopdo hande
taeksi ajeossin itaewon hangang rodeo neowa sonjapdeon georil jina
gyejeori bakkwigo nal gamneun gonggi soge
ijgo issdeon nega
geunarui uril dasi chueok hage hae

gieokhae eonjena ttaseuhadeon geu wichi
nan mollassdeon geoya dagaoneun wigi
bunwigi jachega naccseoreo maeil bwasseosseossneunde
yeonragi piryo eopseul jeongdoro

nega issdeon bom yeoreum gaeul gyeoulkkaji
jageun ondoui chai majeo
naegen naccseoreo
nega issdeon jaknyeon geuttae imamttaejjeum
iksukhan gonggido
i geori e nae bopok kkajido modu naccseoreo

modu naccseoreo

gyejeori byeonhamyeonseo kkeureoanneun gonggi
sigani mak heureumyeonseo ijhyeojyeo gan ongi
neoneun nareul ijeo ijeo beoryeosseulkka
naega tteonan geugose namgyeojyeo beoryeosseulkka

naega eopseodo geujeo haengbokhamyeon dwae
majimak ne nunmuri nal meomchuge hae
naccseoreo nega eopsneun i ogeorido
eodil gaya halkka jujeo anjasseo

i gyejeorui ondo
dasi tto i gyejeorui hyangsu
(neo yeoksi nal gieok halkka
uri manhi sarang haessneunde)

biccnasseo beonjjeogyeosseo
modu yeonghwa gata ijen kkeutnasseo
neoyeoseo ganeunghaesseossdeon geu gyeongheomdeul majeo
kkeuteopsneun saenggageuroman gipeojyeo ganeun bam
neol gieokhae yeojeonhi neobakke eopsdeora
naegen ojik

nega issdeon bom yeoreum gaeul gyeoulkkaji
jageun ondoui chai majeo
naegen naccseoreo
nega issdeon jaknyeon geuttae imamttaejjeum
iksukhan gonggido
i geori e nae bopok kkajido modu naccseoreo

malhaessjanha nega
hangsang kkot gil geotge haejulgeyeossna mwoyeossna
jigeumdo seuchyeoga
jikyeojundago haeseo mitgo isseossneunde nan uh
jeogeungi andwae
we belong together wae iraeya dwae
ije miryeon beoryeoya hana
imi ijeun geo gatdeorago neoneun
igeol deutgo byeonhaneun geon eopsgessjiman
geujeo barae geu sijeoreul tteoollimyeonseo

jamkkanman..

ijen nega eopsneun bom yeoreum gaeul gyeoul modeun
chaideuri naccseoreo neomu naccseoreo
nega issdeon jaknyeon yeoreum ani bom gaeul gyeoulkkaji
jeonbu gajgo isseo naneun
ijji marajwoyo nareul Baby

gyejeoreul han bakwi da dolmyeon ijeulkka
i dongnel han bakwi da dolmyeon jiulkka
hamkke haessdeon yaksok chueok naccseoreojin neukkimgwa dalli
ireohge jjillidorok seonmyeonghalkka
Romaji
modu naccseoreo
modu naccseoreo
modu naccseoreo

ijen nega ijhyeo jil beopdo hande
taeksi ajeossin itaewon hangang rodeo neowa sonjapdeon georil jina
gyejeori bakkwigo nal gamneun gonggi soge
ijgo issdeon nega
geunarui uril dasi chueok hage hae

gieokhae eonjena ttaseuhadeon geu wichi
nan mollassdeon geoya dagaoneun wigi
bunwigi jachega naccseoreo maeil bwasseosseossneunde
yeonragi piryo eopseul jeongdoro

nega issdeon bom yeoreum gaeul gyeoulkkaji
jageun ondoui chai majeo
naegen naccseoreo
nega issdeon jaknyeon geuttae imamttaejjeum
iksukhan gonggido
i geori e nae bopok kkajido modu naccseoreo

modu naccseoreo

gyejeori byeonhamyeonseo kkeureoanneun gonggi
sigani mak heureumyeonseo ijhyeojyeo gan ongi
neoneun nareul ijeo ijeo beoryeosseulkka
naega tteonan geugose namgyeojyeo beoryeosseulkka

naega eopseodo geujeo haengbokhamyeon dwae
majimak ne nunmuri nal meomchuge hae
naccseoreo nega eopsneun i ogeorido
eodil gaya halkka jujeo anjasseo

i gyejeorui ondo
dasi tto i gyejeorui hyangsu
(neo yeoksi nal gieok halkka
uri manhi sarang haessneunde)

biccnasseo beonjjeogyeosseo
modu yeonghwa gata ijen kkeutnasseo
neoyeoseo ganeunghaesseossdeon geu gyeongheomdeul majeo
kkeuteopsneun saenggageuroman gipeojyeo ganeun bam
neol gieokhae yeojeonhi neobakke eopsdeora
naegen ojik

nega issdeon bom yeoreum gaeul gyeoulkkaji
jageun ondoui chai majeo
naegen naccseoreo
nega issdeon jaknyeon geuttae imamttaejjeum
iksukhan gonggido
i geori e nae bopok kkajido modu naccseoreo

malhaessjanha nega
hangsang kkot gil geotge haejulgeyeossna mwoyeossna
jigeumdo seuchyeoga
jikyeojundago haeseo mitgo isseossneunde nan uh
jeogeungi andwae
we belong together wae iraeya dwae
ije miryeon beoryeoya hana
imi ijeun geo gatdeorago neoneun
igeol deutgo byeonhaneun geon eopsgessjiman
geujeo barae geu sijeoreul tteoollimyeonseo

jamkkanman..

ijen nega eopsneun bom yeoreum gaeul gyeoul modeun
chaideuri naccseoreo neomu naccseoreo
nega issdeon jaknyeon yeoreum ani bom gaeul gyeoulkkaji
jeonbu gajgo isseo naneun
ijji marajwoyo nareul Baby

gyejeoreul han bakwi da dolmyeon ijeulkka
i dongnel han bakwi da dolmyeon jiulkka
hamkke haessdeon yaksok chueok naccseoreojin neukkimgwa dalli
ireohge jjillidorok seonmyeonghalkka
Original
모두 낯설어
모두 낯설어
모두 낯설어

이젠 네가 잊혀 질 법도 한데
택시 아저씬 이태원 한강 로데오 너와 손잡던 거릴 지나
계절이 바뀌고 날 감는 공기 속에
잊고 있던 네가
그날의 우릴 다시 추억 하게 해

기억해 언제나 따스하던 그 위치
난 몰랐던 거야 다가오는 위기
분위기 자체가 낯설어 매일 봤었었는데
연락이 필요 없을 정도로

네가 있던 봄 여름 가을 겨울까지
작은 온도의 차이 마저
내겐 낯설어
네가 있던 작년 그때 이맘때쯤
익숙한 공기도
이 거리 에 내 보폭 까지도 모두 낯설어

모두 낯설어

계절이 변하면서 끌어안는 공기
시간이 막 흐르면서 잊혀져 간 온기
너는 나를 잊어 잊어 버렸을까
내가 떠난 그곳에 남겨져 버렸을까

내가 없어도 그저 행복하면 돼
마지막 네 눈물이 날 멈추게 해
낯설어 네가 없는 이 오거리도
어딜 가야 할까 주저 앉았어

이 계절의 온도
다시 또 이 계절의 향수
(너 역시 날 기억 할까
우리 많이 사랑 했는데)

빛났어 번쩍였어
모두 영화 같아 이젠 끝났어
너여서 가능했었던 그 경험들 마저
끝없는 생각으로만 깊어져 가는 밤
널 기억해 여전히 너밖에 없더라
나에겐 오직

네가 있던 봄 여름 가을 겨울까지
작은 온도의 차이 마저
내겐 낯설어
네가 있던 작년 그때 이맘때쯤
익숙한 공기도
이 거리 에 내 보폭 까지도 모두 낯설어

말했잖아 네가
항상 꽃 길 걷게 해줄게였나 뭐였나
지금도 스쳐가
지켜준다고 해서 믿고 있었는데 난 uh
적응이 안돼
we belong together 왜 이래야 돼
이제 미련 버려야 하나
이미 잊은 거 같더라고 너는
이걸 듣고 변하는 건 없겠지만
그저 바래 그 시절을 떠올리면서

잠깐만..

이젠 네가 없는 봄 여름 가을 겨울 모든
차이들이 낯설어 너무 낯설어
네가 있던 작년 여름 아니 봄 가을 겨울까지
전부 갖고 있어 나는
잊지 말아줘요 나를 Baby

계절을 한 바퀴 다 돌면 잊을까
이 동넬 한 바퀴 다 돌면 지울까
함께 했던 약속 추억 낯설어진 느낌과 달리
이렇게 찔리도록 선명할까

Comments (0)

Please feel free to correct us if you see any mistakes. It will help us a lot.
If you like what we do, you can support us by making a donation using Ko-Fi.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