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tube: That was all of my love / 109
109

That was all of my love / 109

  • Title: That was all of my love
  • Also Known As: 그게 다 사랑이었어 , Geuge Da Sarangieosseo
  • Composer: 109
  • Arranger: HYUNKI
  • Lyricist: 109

"That was all of my love" is the 1st track from the "That was all of my love" single released by 109. It was released on October 05, 2020.

"That was all of my love" Lyrics

며칠 되지 않은 혼자인 밤 아직 익숙하지 않아 이 시간쯤이면 잘 자라는 너의 말에 아쉬운 밤을 보냈어야 하는데 힘들다 말하지 그랬어 내색 한번 한 적 없던 너 그게 다 사랑이었어 내가 눈치가 없었어 지치면 말하지 그랬어 오히려 날 안아주던 너 그게 다 사랑이었어 그게 사랑인 줄 몰랐어 이제 끝이라는 너의 그 말 아직 잊혀지지 않아 나의 끝은 항상 너였다고 내 사랑의 마지막 너를 붙잡아야 했는데 힘들다 말하지 그랬어 내색 한번 한 적 없던 너 그게 다 사랑이었어 내가 눈치가 없었어 지치면 말하지 그랬어 오히려 날 안아주던 너 그게 다 사랑이었어 그게 사랑인 줄 몰랐어 다시 돌아와 내가 아픈 만큼 너도 아프잖아 떠나지 않을 줄 알았어 끝이라는 생각 못 했어 그 자리에 굳어버린 채 말 못 했어 좋은 사람이지 못해서 너의 손을 잡지 못했어 뒤돌아 떠나가는 널 그래도 붙잡아볼걸 그동안 참 고마웠었어 너 때문에 행복했었어 안녕 내 마지막 사람 이제야 사랑인 줄 알았어
myeochil doeji anheun honjain bam ajik iksukhaji anha i siganjjeumimyeon jal jaraneun neoui mare aswiun bameul bonaesseoya haneunde himdeulda malhaji geuraesseo naesaek hanbeon han jeok eopsdeon neo geuge da sarangieosseo naega nunchiga eopseosseo jichimyeon malhaji geuraesseo ohiryeo nal anajudeon neo geuge da sarangieosseo geuge sarangin jul mollasseo ije kkeutiraneun neoui geu mal ajik ijhyeojiji anha naui kkeuteun hangsang neoyeossdago nae sarangui majimak neoreul butjabaya haessneunde himdeulda malhaji geuraesseo naesaek hanbeon han jeok eopsdeon neo geuge da sarangieosseo naega nunchiga eopseosseo jichimyeon malhaji geuraesseo ohiryeo nal anajudeon neo geuge da sarangieosseo geuge sarangin jul mollasseo dasi dorawa naega apeun mankeum neodo apeujanha tteonaji anheul jul arasseo kkeutiraneun saenggak mot haesseo geu jarie gudeobeorin chae mal mot haesseo joheun saramiji moshaeseo neoui soneul japji moshaesseo dwidora tteonaganeun neol geuraedo butjababolgeol geudongan cham gomawosseosseo neo ttaemune haengbokhaesseosseo annyeong nae majimak saram ijeya sarangin jul arasseo
Romaji
myeochil doeji anheun honjain bam ajik iksukhaji anha i siganjjeumimyeon jal jaraneun neoui mare aswiun bameul bonaesseoya haneunde himdeulda malhaji geuraesseo naesaek hanbeon han jeok eopsdeon neo geuge da sarangieosseo naega nunchiga eopseosseo jichimyeon malhaji geuraesseo ohiryeo nal anajudeon neo geuge da sarangieosseo geuge sarangin jul mollasseo ije kkeutiraneun neoui geu mal ajik ijhyeojiji anha naui kkeuteun hangsang neoyeossdago nae sarangui majimak neoreul butjabaya haessneunde himdeulda malhaji geuraesseo naesaek hanbeon han jeok eopsdeon neo geuge da sarangieosseo naega nunchiga eopseosseo jichimyeon malhaji geuraesseo ohiryeo nal anajudeon neo geuge da sarangieosseo geuge sarangin jul mollasseo dasi dorawa naega apeun mankeum neodo apeujanha tteonaji anheul jul arasseo kkeutiraneun saenggak mot haesseo geu jarie gudeobeorin chae mal mot haesseo joheun saramiji moshaeseo neoui soneul japji moshaesseo dwidora tteonaganeun neol geuraedo butjababolgeol geudongan cham gomawosseosseo neo ttaemune haengbokhaesseosseo annyeong nae majimak saram ijeya sarangin jul arasseo
Original
며칠 되지 않은 혼자인 밤 아직 익숙하지 않아 이 시간쯤이면 잘 자라는 너의 말에 아쉬운 밤을 보냈어야 하는데 힘들다 말하지 그랬어 내색 한번 한 적 없던 너 그게 다 사랑이었어 내가 눈치가 없었어 지치면 말하지 그랬어 오히려 날 안아주던 너 그게 다 사랑이었어 그게 사랑인 줄 몰랐어 이제 끝이라는 너의 그 말 아직 잊혀지지 않아 나의 끝은 항상 너였다고 내 사랑의 마지막 너를 붙잡아야 했는데 힘들다 말하지 그랬어 내색 한번 한 적 없던 너 그게 다 사랑이었어 내가 눈치가 없었어 지치면 말하지 그랬어 오히려 날 안아주던 너 그게 다 사랑이었어 그게 사랑인 줄 몰랐어 다시 돌아와 내가 아픈 만큼 너도 아프잖아 떠나지 않을 줄 알았어 끝이라는 생각 못 했어 그 자리에 굳어버린 채 말 못 했어 좋은 사람이지 못해서 너의 손을 잡지 못했어 뒤돌아 떠나가는 널 그래도 붙잡아볼걸 그동안 참 고마웠었어 너 때문에 행복했었어 안녕 내 마지막 사람 이제야 사랑인 줄 알았어

Comments (0)

Please feel free to correct us if you see any mistakes. It will help us a lot.
If you like what we do, you can support us by making a donation using Ko-Fi.

Leave a Reply

From The Same Arti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