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tube: Thank You / GOT7
GOT7

Thank You / GOT7

  • Title: Thank You
  • Also Known As: 고마워 , Gomawo
  • Performer: GOT7
  • Composer: Charlie Tenku, Distract, Matthew Weedon, Stephen Langstaff, 진영 (GOT7)
  • Arranger: Charlie Tenku
  • Lyricist: 진영 (GOT7)

"Thank You" is the 6th track from the "Eyes On You" ep released by GOT7. It was released on March 12, 2018.

"Thank You" Lyrics

oraedoen gieok soge
mudeodun uriye cheoeumeul gieokhago inni
chuweotteon gyeoul sogeul
geotdeon nae soneul jabajun aju jageun

ne soneun geuttaedo jigeumdo nal wihae
ttatteutaetteon bomcheoreom nal nogyeojweo

neoye modeun geol naege da jweodo
mianaehamyeo jashinmajeo
juneun geudaeege naega jun geon
Still nothing, nothing, nothing ajikdo

So I’m so sorry
So I’m sorry

chorokbit eunasudeuri
chumeul chudeut padochijana
binnaneun geu mulgyeoldeuri
yeongweonal geora mitgo inneun na
geujeo kkumirado sanggwaneopseo
i badae ppajyeodo sum shwil su isseo
gwaenchana geop eopshi
kkeuteopshi heeomchyeogalge

ne soni geuttaedo jigeumdo nal wihae
ttadeuthage ajikdo nal jabajweo

neoye modeun geol naege da jweodo
mianaehamyeo jashinmajeo
juneun geudaeege naega jun geon
Still nothing, nothing, nothing ajikdo

So I’m so sorry
So I’m sorry

gyeoure naerin sumaneun nundeuri
nal bogo isseo chagapge geu nundeuri
umcheurigo inneun nal anajun
nega isseo jweoseo neomu dahaengiya
naege isseoseo neon naye bomiya
jeongmal gomaweoyo

ije nae modeun geol neoege da julge
deoneun mianaehaji malgo
naega badeun geotboda deo badajweo
neomu mianae mianae geurigo

neomu gomaweo
gomaweo
neomu gomaweo
gomaweo

Thank you
오래된 기억 속에
묻어둔 우리의 처음을 기억하고 있니
추웠던 겨울 속을
걷던 내 손을 잡아준 아주 작은

네 손은 그때도 지금도 날 위해
따뜻했던 봄처럼 날 녹여줘

너의 모든 걸 나에게 다 줘도
미안해하며 자신마저
주는 그대에게 내가 준 건
Still nothing, nothing, nothing 아직도

So I’m so sorry
So I’m sorry

초록빛 은하수들이
춤을 추듯 파도치잖아
빛나는 그 물결들이
영원할 거라 믿고 있는 나
그저 꿈이라도 상관없어
이 바다에 빠져도 숨 쉴 수 있어
괜찮아 겁 없이
끝없이 헤엄쳐갈게

네 손이 그때도 지금도 날 위해
따듯하게 아직도 날 잡아줘

너의 모든 걸 나에게 다 줘도
미안해하며 자신마저
주는 그대에게 내가 준 건
Still nothing, nothing, nothing 아직도

So I’m so sorry
So I’m sorry

겨울에 내린 수많은 눈들이
날 보고 있어 차갑게 그 눈들이
움츠리고 있는 날 안아준
네가 있어 줘서 너무 다행이야
나에게 있어서 넌 나의 봄이야
정말 고마워요

이제 내 모든 걸 너에게 다 줄게
더는 미안해하지 말고
내가 받은 것보다 더 받아줘
너무 미안해 미안해 그리고

너무 고마워
고마워
너무 고마워
고마워

Thank you
Romaji
oraedoen gieok soge
mudeodun uriye cheoeumeul gieokhago inni
chuweotteon gyeoul sogeul
geotdeon nae soneul jabajun aju jageun

ne soneun geuttaedo jigeumdo nal wihae
ttatteutaetteon bomcheoreom nal nogyeojweo

neoye modeun geol naege da jweodo
mianaehamyeo jashinmajeo
juneun geudaeege naega jun geon
Still nothing, nothing, nothing ajikdo

So I’m so sorry
So I’m sorry

chorokbit eunasudeuri
chumeul chudeut padochijana
binnaneun geu mulgyeoldeuri
yeongweonal geora mitgo inneun na
geujeo kkumirado sanggwaneopseo
i badae ppajyeodo sum shwil su isseo
gwaenchana geop eopshi
kkeuteopshi heeomchyeogalge

ne soni geuttaedo jigeumdo nal wihae
ttadeuthage ajikdo nal jabajweo

neoye modeun geol naege da jweodo
mianaehamyeo jashinmajeo
juneun geudaeege naega jun geon
Still nothing, nothing, nothing ajikdo

So I’m so sorry
So I’m sorry

gyeoure naerin sumaneun nundeuri
nal bogo isseo chagapge geu nundeuri
umcheurigo inneun nal anajun
nega isseo jweoseo neomu dahaengiya
naege isseoseo neon naye bomiya
jeongmal gomaweoyo

ije nae modeun geol neoege da julge
deoneun mianaehaji malgo
naega badeun geotboda deo badajweo
neomu mianae mianae geurigo

neomu gomaweo
gomaweo
neomu gomaweo
gomaweo

Thank you
Original
오래된 기억 속에
묻어둔 우리의 처음을 기억하고 있니
추웠던 겨울 속을
걷던 내 손을 잡아준 아주 작은

네 손은 그때도 지금도 날 위해
따뜻했던 봄처럼 날 녹여줘

너의 모든 걸 나에게 다 줘도
미안해하며 자신마저
주는 그대에게 내가 준 건
Still nothing, nothing, nothing 아직도

So I’m so sorry
So I’m sorry

초록빛 은하수들이
춤을 추듯 파도치잖아
빛나는 그 물결들이
영원할 거라 믿고 있는 나
그저 꿈이라도 상관없어
이 바다에 빠져도 숨 쉴 수 있어
괜찮아 겁 없이
끝없이 헤엄쳐갈게

네 손이 그때도 지금도 날 위해
따듯하게 아직도 날 잡아줘

너의 모든 걸 나에게 다 줘도
미안해하며 자신마저
주는 그대에게 내가 준 건
Still nothing, nothing, nothing 아직도

So I’m so sorry
So I’m sorry

겨울에 내린 수많은 눈들이
날 보고 있어 차갑게 그 눈들이
움츠리고 있는 날 안아준
네가 있어 줘서 너무 다행이야
나에게 있어서 넌 나의 봄이야
정말 고마워요

이제 내 모든 걸 너에게 다 줄게
더는 미안해하지 말고
내가 받은 것보다 더 받아줘
너무 미안해 미안해 그리고

너무 고마워
고마워
너무 고마워
고마워

Thank you

Comments (0)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