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N. K - Sketchbook Lyrics

Details

  • Title: Sketchbook
  • Also Known As: Seukechibuk , 스케치북
  • Language: Korean
  • Country: Korea

Credits

  • Performer: JUN. K
  • Composer: 베르사최, 준케이(JUN. K)
  • Arranger: 베르사최
  • Lyricist: 준케이(JUN. K)

Lyrics for Sketchbook by JUN. K

시간은 되돌릴 수 없다는 것 알아 네 맘 돌릴 수 없다는 것 이 노래에 내 추억을 빌려다 쓰는 것밖에 못하는 놈 나는 참 못됐지 나의 여름 또 가을이 겨울이 너로 다 색칠됐던 그곳에 이젠 넌 없고 나 혼자 한여름의 바닷가 날 스치는 바람이 왜 이리 차가워 눈 내리는 겨울도 예쁘지가 않아 새 도화지에 또다시 누가 그려질까 시작이 두렵지 또 이 그림을 망칠까 봐 스케치 색연필 다음 색칠 또 색칠 지우개 또 실패 그 반복 또 반복 내 욕심이 좀 과했던 걸까 너무 다양한 색을 써서일까 색칠한 곳에 또 색칠하고 결국 모든 색은 섞이면 다 회색이 되니까 어찌 쉽게 또 한 장을 넘길 수 있겠어 참 많은 공을 들인 작품인데 많이 부족한 솜씨라 결국엔 다 망쳐버렸지만 그 회색 뒤로 예쁜 색만 가득했어 babe 새 도화지에 또다시 누가 그려질까 시작이 두렵지 또 이 그림을 망칠까 봐 스케치 색연필 다음 색칠 또 색칠 지우개 또 실패 그 반복 또 반복 새 도화지에 또다시 누가 그려질까 시작이 두렵지만 이번엔 꼭 잘해보려고 해 스케치 색연필 다음 색칠 지우개 이번엔 꼭 성공
siganeun doedollil su eopsdaneun geos ara ne mam dollil su eopsdaneun geos i noraee nae chueogeul billyeoda sseuneun geosbakke moshaneun nom naneun cham mosdwaessji naui yeoreum tto gaeuri gyeouri neoro da saekchildwaessdeon geugose ijen neon eopsgo na honja hanyeoreumui badasga nal seuchineun barami wae iri chagawo nun naerineun gyeouldo yeppeujiga anha sae dohwajie ttodasi nuga geuryeojilkka sijagi duryeopji tto i geurimeul mangchilkka bwa seukechi saegyeonpil daeum saekchil tto saekchil jiugae tto silpae geu banbok tto banbok nae yoksimi jom gwahaessdeon geolkka neomu dayanghan saegeul sseoseoilkka saekchilhan gose tto saekchilhago gyeolguk modeun saegeun seokkimyeon da hoesaegi doenikka eojji swipge tto han jangeul neomgil su issgesseo cham manheun gongeul deurin jakpuminde manhi bujokhan somssira gyeolgugen da mangchyeobeoryeossjiman geu hoesaek dwiro yeppeun saekman gadeukhaesseo babe sae dohwajie ttodasi nuga geuryeojilkka sijagi duryeopji tto i geurimeul mangchilkka bwa seukechi saegyeonpil daeum saekchil tto saekchil jiugae tto silpae geu banbok tto banbok sae dohwajie ttodasi nuga geuryeojilkka sijagi duryeopjiman ibeonen kkok jalhaeboryeogo hae seukechi saegyeonpil daeum saekchil jiugae ibeonen kkok seonggong
Romaji
siganeun doedollil su eopsdaneun geos ara ne mam dollil su eopsdaneun geos i noraee nae chueogeul billyeoda sseuneun geosbakke moshaneun nom naneun cham mosdwaessji naui yeoreum tto gaeuri gyeouri neoro da saekchildwaessdeon geugose ijen neon eopsgo na honja hanyeoreumui badasga nal seuchineun barami wae iri chagawo nun naerineun gyeouldo yeppeujiga anha sae dohwajie ttodasi nuga geuryeojilkka sijagi duryeopji tto i geurimeul mangchilkka bwa seukechi saegyeonpil daeum saekchil tto saekchil jiugae tto silpae geu banbok tto banbok nae yoksimi jom gwahaessdeon geolkka neomu dayanghan saegeul sseoseoilkka saekchilhan gose tto saekchilhago gyeolguk modeun saegeun seokkimyeon da hoesaegi doenikka eojji swipge tto han jangeul neomgil su issgesseo cham manheun gongeul deurin jakpuminde manhi bujokhan somssira gyeolgugen da mangchyeobeoryeossjiman geu hoesaek dwiro yeppeun saekman gadeukhaesseo babe sae dohwajie ttodasi nuga geuryeojilkka sijagi duryeopji tto i geurimeul mangchilkka bwa seukechi saegyeonpil daeum saekchil tto saekchil jiugae tto silpae geu banbok tto banbok sae dohwajie ttodasi nuga geuryeojilkka sijagi duryeopjiman ibeonen kkok jalhaeboryeogo hae seukechi saegyeonpil daeum saekchil jiugae ibeonen kkok seonggong
Original
시간은 되돌릴 수 없다는 것 알아 네 맘 돌릴 수 없다는 것 이 노래에 내 추억을 빌려다 쓰는 것밖에 못하는 놈 나는 참 못됐지 나의 여름 또 가을이 겨울이 너로 다 색칠됐던 그곳에 이젠 넌 없고 나 혼자 한여름의 바닷가 날 스치는 바람이 왜 이리 차가워 눈 내리는 겨울도 예쁘지가 않아 새 도화지에 또다시 누가 그려질까 시작이 두렵지 또 이 그림을 망칠까 봐 스케치 색연필 다음 색칠 또 색칠 지우개 또 실패 그 반복 또 반복 내 욕심이 좀 과했던 걸까 너무 다양한 색을 써서일까 색칠한 곳에 또 색칠하고 결국 모든 색은 섞이면 다 회색이 되니까 어찌 쉽게 또 한 장을 넘길 수 있겠어 참 많은 공을 들인 작품인데 많이 부족한 솜씨라 결국엔 다 망쳐버렸지만 그 회색 뒤로 예쁜 색만 가득했어 babe 새 도화지에 또다시 누가 그려질까 시작이 두렵지 또 이 그림을 망칠까 봐 스케치 색연필 다음 색칠 또 색칠 지우개 또 실패 그 반복 또 반복 새 도화지에 또다시 누가 그려질까 시작이 두렵지만 이번엔 꼭 잘해보려고 해 스케치 색연필 다음 색칠 지우개 이번엔 꼭 성공
Please feel free to correct us if you see any mistakes. It will help us a lot.
If you like what we do, you can support us by making a donation using Ko-Fi.

Comments (0)

You must be logged in to post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