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ramiyu - Pit a Pat

"Pit a Pat" is the 2nd track from the "Dear My Color" ep released by Boramiyu. It was released on March 30, 2020.

Details

  • Title: Pit a Pat
  • Also Known As: 10bun Jeon , 10분 전
  • Language: Korean
  • Country: Korea

Credits

Lyrics

Lyrics for Pit a Pat by Boramiyu.

구두를 신을 걸 머리는 풀을 걸
선팅이 잘 된 자동차 유리에 비친 날 보며
중얼거리다 앞머리를 만지고
시계를 보니 너를 만나기 딱 10분 전
어떡해 나 좀 떨리는 거 같아
근데 자꾸 웃음이나
봄이 온 건지 아님 네가 내 맘에 온 건지
왠지 기분이 좋은 건 기분 탓일까
널 만나기 전 꼭 시계는 느리게 가
널 만나면 꼭 시계는 내 심장처럼 빠르게 가
우리는 어디서 온 걸까
어떻게 네가 내게 온 걸까
수많은 사람들 중에 널 만나서 참 다행이지 뭐야
내가 좋아하는 사람이 나를 좋아하는 거
어쩌면 백만 분의 일의 기적과도 같은 일인 것 같아
우리는 어디서 온 걸까
어떻게 네가 내게 온 걸까
수많은 순간들 중에 너랑 있는 건 참 기분 좋지 뭐야
매일 똑같기만 했었던
아침이 기다려지는 건
하루 끝에 널 만날 수 있어서
안녕?은 어떨까? 안녕!은 어떨까?
아직도 첫 마디를 떼는 게 좀 떨려
연습하다가 화장을 고치고 고개를 돌리니
저기서 네가 걸어와
널 만나기 전 꼭 시계는 느리게 가
널 만나면 꼭 시계는 내 심장처럼 빠르게 가
우리는 어디서 온 걸까
어떻게 네가 내게 온 걸까
수많은 사람들 중에 널 만나서 참 다행이지 뭐야
내가 좋아하는 사람이 나를 좋아하는 거
어쩌면 백만 분의 일의 기적과도 같은 일인 것 같아
우리는 어디서 온 걸까
어떻게 네가 내게 온 걸까
수많은 순간들 중에 너랑 있는 건 참 기분 좋지 뭐야
매일 똑같기만 했었던
아침이 기다려지는 건
하루 끝에 널
손톱을 꼭 쥐고 고백했던
그날처럼 기분이 막 이상한데 좋아
우리는 어디서 온 걸까
어떻게 네가 내게 온 걸까
수많은 순간들 중에 너랑 있는 건 참 기분 좋지 뭐야
매일 똑같기만 했었던
아침이 기다려지는 건
하루 끝에 널 만나서
네 맘은 어떤데 내 맘은 이런데
너도 내 마음과 똑 닮았으면 참 좋겠어
몇 번을 만나도 몇 달이 지나도
기분이 좋은 너를 만나기 딱 10분 전
gudureul sineul geol meorineun pureul geol
seontingi jal doen jadongcha yurie bichin nal bomyeo
jungeolgeorida apmeorireul manjigo
sigyereul boni neoreul mannagi ttak 10bun jeon
eotteokhae na jom tteollineun geo gata
geunde jakku useumina
bomi on geonji anim nega nae mame on geonji
waenji gibuni joheun geon gibun tasilkka
neol mannagi jeon kkok sigyeneun neurige ga
neol mannamyeon kkok sigyeneun nae simjangcheoreom ppareuge ga
urineun eodiseo on geolkka
eotteohge nega naege on geolkka
sumanheun saramdeul junge neol mannaseo cham dahaengiji mwoya
naega johahaneun sarami nareul johahaneun geo
eojjeomyeon baekman bunui irui gijeokgwado gateun irin geot gata
urineun eodiseo on geolkka
eotteohge nega naege on geolkka
sumanheun sungandeul junge neorang issneun geon cham gibun johji mwoya
maeil ttokgatgiman haesseossdeon
achimi gidaryeojineun geon
haru kkeute neol mannal su isseoseo
annyeong?eun eotteolkka? annyeong!eun eotteolkka?
ajikdo cheot madireul tteneun ge jom tteollyeo
yeonseuphadaga hwajangeul gochigo gogaereul dollini
jeogiseo nega georeowa
neol mannagi jeon kkok sigyeneun neurige ga
neol mannamyeon kkok sigyeneun nae simjangcheoreom ppareuge ga
urineun eodiseo on geolkka
eotteohge nega naege on geolkka
sumanheun saramdeul junge neol mannaseo cham dahaengiji mwoya
naega johahaneun sarami nareul johahaneun geo
eojjeomyeon baekman bunui irui gijeokgwado gateun irin geot gata
urineun eodiseo on geolkka
eotteohge nega naege on geolkka
sumanheun sungandeul junge neorang issneun geon cham gibun johji mwoya
maeil ttokgatgiman haesseossdeon
achimi gidaryeojineun geon
haru kkeute neol
sontobeul kkok jwigo gobaekhaessdeon
geunalcheoreom gibuni mak isanghande joha
urineun eodiseo on geolkka
eotteohge nega naege on geolkka
sumanheun sungandeul junge neorang issneun geon cham gibun johji mwoya
maeil ttokgatgiman haesseossdeon
achimi gidaryeojineun geon
haru kkeute neol mannaseo
ne mameun eotteonde nae mameun ireonde
neodo nae maeumgwa ttok talmasseumyeon cham johgesseo
myeot beoneul mannado myeot dari jinado
gibuni joheun neoreul mannagi ttak 10bun jeon
Original
구두를 신을 걸 머리는 풀을 걸
선팅이 잘 된 자동차 유리에 비친 날 보며
중얼거리다 앞머리를 만지고
시계를 보니 너를 만나기 딱 10분 전
어떡해 나 좀 떨리는 거 같아
근데 자꾸 웃음이나
봄이 온 건지 아님 네가 내 맘에 온 건지
왠지 기분이 좋은 건 기분 탓일까
널 만나기 전 꼭 시계는 느리게 가
널 만나면 꼭 시계는 내 심장처럼 빠르게 가
우리는 어디서 온 걸까
어떻게 네가 내게 온 걸까
수많은 사람들 중에 널 만나서 참 다행이지 뭐야
내가 좋아하는 사람이 나를 좋아하는 거
어쩌면 백만 분의 일의 기적과도 같은 일인 것 같아
우리는 어디서 온 걸까
어떻게 네가 내게 온 걸까
수많은 순간들 중에 너랑 있는 건 참 기분 좋지 뭐야
매일 똑같기만 했었던
아침이 기다려지는 건
하루 끝에 널 만날 수 있어서
안녕?은 어떨까? 안녕!은 어떨까?
아직도 첫 마디를 떼는 게 좀 떨려
연습하다가 화장을 고치고 고개를 돌리니
저기서 네가 걸어와
널 만나기 전 꼭 시계는 느리게 가
널 만나면 꼭 시계는 내 심장처럼 빠르게 가
우리는 어디서 온 걸까
어떻게 네가 내게 온 걸까
수많은 사람들 중에 널 만나서 참 다행이지 뭐야
내가 좋아하는 사람이 나를 좋아하는 거
어쩌면 백만 분의 일의 기적과도 같은 일인 것 같아
우리는 어디서 온 걸까
어떻게 네가 내게 온 걸까
수많은 순간들 중에 너랑 있는 건 참 기분 좋지 뭐야
매일 똑같기만 했었던
아침이 기다려지는 건
하루 끝에 널
손톱을 꼭 쥐고 고백했던
그날처럼 기분이 막 이상한데 좋아
우리는 어디서 온 걸까
어떻게 네가 내게 온 걸까
수많은 순간들 중에 너랑 있는 건 참 기분 좋지 뭐야
매일 똑같기만 했었던
아침이 기다려지는 건
하루 끝에 널 만나서
네 맘은 어떤데 내 맘은 이런데
너도 내 마음과 똑 닮았으면 참 좋겠어
몇 번을 만나도 몇 달이 지나도
기분이 좋은 너를 만나기 딱 10분 전
Romanized
gudureul sineul geol meorineun pureul geol
seontingi jal doen jadongcha yurie bichin nal bomyeo
jungeolgeorida apmeorireul manjigo
sigyereul boni neoreul mannagi ttak 10bun jeon
eotteokhae na jom tteollineun geo gata
geunde jakku useumina
bomi on geonji anim nega nae mame on geonji
waenji gibuni joheun geon gibun tasilkka
neol mannagi jeon kkok sigyeneun neurige ga
neol mannamyeon kkok sigyeneun nae simjangcheoreom ppareuge ga
urineun eodiseo on geolkka
eotteohge nega naege on geolkka
sumanheun saramdeul junge neol mannaseo cham dahaengiji mwoya
naega johahaneun sarami nareul johahaneun geo
eojjeomyeon baekman bunui irui gijeokgwado gateun irin geot gata
urineun eodiseo on geolkka
eotteohge nega naege on geolkka
sumanheun sungandeul junge neorang issneun geon cham gibun johji mwoya
maeil ttokgatgiman haesseossdeon
achimi gidaryeojineun geon
haru kkeute neol mannal su isseoseo
annyeong?eun eotteolkka? annyeong!eun eotteolkka?
ajikdo cheot madireul tteneun ge jom tteollyeo
yeonseuphadaga hwajangeul gochigo gogaereul dollini
jeogiseo nega georeowa
neol mannagi jeon kkok sigyeneun neurige ga
neol mannamyeon kkok sigyeneun nae simjangcheoreom ppareuge ga
urineun eodiseo on geolkka
eotteohge nega naege on geolkka
sumanheun saramdeul junge neol mannaseo cham dahaengiji mwoya
naega johahaneun sarami nareul johahaneun geo
eojjeomyeon baekman bunui irui gijeokgwado gateun irin geot gata
urineun eodiseo on geolkka
eotteohge nega naege on geolkka
sumanheun sungandeul junge neorang issneun geon cham gibun johji mwoya
maeil ttokgatgiman haesseossdeon
achimi gidaryeojineun geon
haru kkeute neol
sontobeul kkok jwigo gobaekhaessdeon
geunalcheoreom gibuni mak isanghande joha
urineun eodiseo on geolkka
eotteohge nega naege on geolkka
sumanheun sungandeul junge neorang issneun geon cham gibun johji mwoya
maeil ttokgatgiman haesseossdeon
achimi gidaryeojineun geon
haru kkeute neol mannaseo
ne mameun eotteonde nae mameun ireonde
neodo nae maeumgwa ttok talmasseumyeon cham johgesseo
myeot beoneul mannado myeot dari jinado
gibuni joheun neoreul mannagi ttak 10bun jeon

Comments (0)

You must be logged in to post a comment.

From The Same Artists

Closer (Me Before You) / 20 Years of Age
Closer (Me Before You)
20 Years of Age
November July / Yerim Sohn
November July
Yerim Sohn
I tried / Boramiyu
I tried
Boramiyu
All the way / Boramiyu
All the way
Boramiyu
Like Summer / Boramiyu
Like Summer
Boramiy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