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onDo - Once in a December Lyrics

"Once in a December" is the 1st track from the "Once in a December" single released by YoonDo. It was released on December 26, 2020.

Youtube: Once in a December / YoonDo

Details

  • Title: Once in a December
  • Also Known As: 12worui Eoneu Gyeoul… , 12월의 어느 겨울…
  • Language: Korean
  • Country: Korea

Credits

  • Performer: YoonDo
  • Composer: 강봄
  • Arranger: 양정승
  • Lyricist: 강봄, 윤도(YoonDo)

Lyrics for Once in a December by YoonDo

십이월의 어느 겨울밤 하얀 첫눈이 올 때쯤 내려오는 눈꽃을 보며 걷고 싶어 너와 함께 온통 너로 가득 채운 밤 나의 모든 순간들이 네가 왔던 날의 그때처럼 다시 돌아온다면 아름다웠던 그날의 그 순간들이 흩어지고 녹아 번져 사라지는데 나는 아직도 여전히 그 시간 속에 세상이 멈춘 듯 이렇게 남아 있는데 그대로인데 이렇게 네가 내게 줬던 모든 거 하나도 버리질 못하고 전부다 내 잘못이였다고 수백 번 되뇌이고 소리치는데 아름다웠던 그날의 그 순간들이 흩어지고 녹아 번져 사라지는데 나는 아직도 여전히 그 시간 속에 세상이 멈춘 듯 이렇게 남아 있는데 그대로인데 이렇게 사랑했던 너의 모습이 찬란했던 우리 추억이 아직 남아 내 곁을 맴돌아 하루도 살 수 없는데 가득 내렸던 그날의 모든 순간이 흩어지고 녹아 번져 사라지는데 바래져가는 그날의 그 시간들이 모두 다 사라지기 전에 돌아와 제발 돌아와 제발 나에게
sibiworui eoneu gyeoulbam hayan cheosnuni ol ttaejjeum naeryeooneun nunkkocceul bomyeo geotgo sipeo neowa hamkke ontong neoro gadeuk chaeun bam naui modeun sungandeuri nega wassdeon narui geuttaecheoreom dasi doraondamyeon areumdawossdeon geunarui geu sungandeuri heuteojigo noga beonjyeo sarajineunde naneun ajikdo yeojeonhi geu sigan soge sesangi meomchun deut ireohge nama issneunde geudaeroinde ireohge nega naege jwossdeon modeun geo hanado beorijil moshago jeonbuda nae jalmosiyeossdago subaek beon doenoeigo sorichineunde areumdawossdeon geunarui geu sungandeuri heuteojigo noga beonjyeo sarajineunde naneun ajikdo yeojeonhi geu sigan soge sesangi meomchun deut ireohge nama issneunde geudaeroinde ireohge saranghaessdeon neoui moseubi chanranhaessdeon uri chueogi ajik nama nae gyeoteul maemdora harudo sal su eopsneunde gadeuk naeryeossdeon geunarui modeun sungani heuteojigo noga beonjyeo sarajineunde baraejyeoganeun geunarui geu sigandeuri modu da sarajigi jeone dorawa jebal dorawa jebal naege
Romaji
sibiworui eoneu gyeoulbam hayan cheosnuni ol ttaejjeum naeryeooneun nunkkocceul bomyeo geotgo sipeo neowa hamkke ontong neoro gadeuk chaeun bam naui modeun sungandeuri nega wassdeon narui geuttaecheoreom dasi doraondamyeon areumdawossdeon geunarui geu sungandeuri heuteojigo noga beonjyeo sarajineunde naneun ajikdo yeojeonhi geu sigan soge sesangi meomchun deut ireohge nama issneunde geudaeroinde ireohge nega naege jwossdeon modeun geo hanado beorijil moshago jeonbuda nae jalmosiyeossdago subaek beon doenoeigo sorichineunde areumdawossdeon geunarui geu sungandeuri heuteojigo noga beonjyeo sarajineunde naneun ajikdo yeojeonhi geu sigan soge sesangi meomchun deut ireohge nama issneunde geudaeroinde ireohge saranghaessdeon neoui moseubi chanranhaessdeon uri chueogi ajik nama nae gyeoteul maemdora harudo sal su eopsneunde gadeuk naeryeossdeon geunarui modeun sungani heuteojigo noga beonjyeo sarajineunde baraejyeoganeun geunarui geu sigandeuri modu da sarajigi jeone dorawa jebal dorawa jebal naege
Original
십이월의 어느 겨울밤 하얀 첫눈이 올 때쯤 내려오는 눈꽃을 보며 걷고 싶어 너와 함께 온통 너로 가득 채운 밤 나의 모든 순간들이 네가 왔던 날의 그때처럼 다시 돌아온다면 아름다웠던 그날의 그 순간들이 흩어지고 녹아 번져 사라지는데 나는 아직도 여전히 그 시간 속에 세상이 멈춘 듯 이렇게 남아 있는데 그대로인데 이렇게 네가 내게 줬던 모든 거 하나도 버리질 못하고 전부다 내 잘못이였다고 수백 번 되뇌이고 소리치는데 아름다웠던 그날의 그 순간들이 흩어지고 녹아 번져 사라지는데 나는 아직도 여전히 그 시간 속에 세상이 멈춘 듯 이렇게 남아 있는데 그대로인데 이렇게 사랑했던 너의 모습이 찬란했던 우리 추억이 아직 남아 내 곁을 맴돌아 하루도 살 수 없는데 가득 내렸던 그날의 모든 순간이 흩어지고 녹아 번져 사라지는데 바래져가는 그날의 그 시간들이 모두 다 사라지기 전에 돌아와 제발 돌아와 제발 나에게
Please feel free to correct us if you see any mistakes. It will help us a lot.
If you like what we do, you can support us by making a donation using Ko-Fi.

Comments (0)

You must be logged in to post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