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months ago

Nine years old / Blue Mangtto

Nine years old / Blue Mangtto
  • Title: Nine years old
  • Also Known As: 아홉살 , Ahopsal
  • Performer: Blue Mangtto
  • Composer: 파랑망또
  • Arranger: TSLW
  • Lyricist: 파랑망또

"Nine years old" Lyrics

hakgyo kkeutnago jaju deulleossdeon
munbanggu yeop jageun golmogeseo
dongne chingudeulgwa hamkke
onggijonggi moyeo
sullaejapgireul hagon haessji

seonsaengnim balmajchwo
naranhi sopung gal ttae
byeongari gabangkkeun kkok jwigo
gosokbeoseureul tago
bakkat punggyeong bomyeo
gim seorin changmune
nakseoreul hagon haessji

geuttae geu sijeol
neomu geuriwo
dasi doragago sipeun
ireon nae mameul
gopge jeopgo jeobeo
jigeum i sigan tago heulleoga
naega mollasseossdeon i sojunghameul
kkok jeonhago sipeo

sukje kkeutnaego
bamsae mandeureossdeon
jongihak jongibyeol pume ango
noriteoro dallyeoga
neoege geonnejudeon
sujubeun naui moseup
cham gwiyeowossji

geuttae geu sijeol
neomu geuriwo
dasi doragago sipeun
ireon nae mameul
gopge jeopgo jeobeo
jigeum i sigan tago heulleoga
naega mollasseossdeon i sojunghameul
kkok jeonhago sipeo
학교 끝나고 자주 들렀던
문방구 옆 작은 골목에서
동네 친구들과 함께
옹기종기 모여
술래잡기를 하곤 했지

선생님 발맞춰
나란히 소풍 갈 때
병아리 가방끈 꼭 쥐고
고속버스를 타고
바깥 풍경 보며
김 서린 창문에
낙서를 하곤 했지

그때 그 시절
너무 그리워
다시 돌아가고 싶은
이런 내 맘을
곱게 접고 접어
지금 이 시간 타고 흘러가
내가 몰랐었던 이 소중함을
꼭 전하고 싶어

숙제 끝내고
밤새 만들었던
종이학 종이별 품에 안고
놀이터로 달려가
너에게 건네주던
수줍은 나의 모습
참 귀여웠지

그때 그 시절
너무 그리워
다시 돌아가고 싶은
이런 내 맘을
곱게 접고 접어
지금 이 시간 타고 흘러가
내가 몰랐었던 이 소중함을
꼭 전하고 싶어
Romaji
hakgyo kkeutnago jaju deulleossdeon
munbanggu yeop jageun golmogeseo
dongne chingudeulgwa hamkke
onggijonggi moyeo
sullaejapgireul hagon haessji

seonsaengnim balmajchwo
naranhi sopung gal ttae
byeongari gabangkkeun kkok jwigo
gosokbeoseureul tago
bakkat punggyeong bomyeo
gim seorin changmune
nakseoreul hagon haessji

geuttae geu sijeol
neomu geuriwo
dasi doragago sipeun
ireon nae mameul
gopge jeopgo jeobeo
jigeum i sigan tago heulleoga
naega mollasseossdeon i sojunghameul
kkok jeonhago sipeo

sukje kkeutnaego
bamsae mandeureossdeon
jongihak jongibyeol pume ango
noriteoro dallyeoga
neoege geonnejudeon
sujubeun naui moseup
cham gwiyeowossji

geuttae geu sijeol
neomu geuriwo
dasi doragago sipeun
ireon nae mameul
gopge jeopgo jeobeo
jigeum i sigan tago heulleoga
naega mollasseossdeon i sojunghameul
kkok jeonhago sipeo
Original
학교 끝나고 자주 들렀던
문방구 옆 작은 골목에서
동네 친구들과 함께
옹기종기 모여
술래잡기를 하곤 했지

선생님 발맞춰
나란히 소풍 갈 때
병아리 가방끈 꼭 쥐고
고속버스를 타고
바깥 풍경 보며
김 서린 창문에
낙서를 하곤 했지

그때 그 시절
너무 그리워
다시 돌아가고 싶은
이런 내 맘을
곱게 접고 접어
지금 이 시간 타고 흘러가
내가 몰랐었던 이 소중함을
꼭 전하고 싶어

숙제 끝내고
밤새 만들었던
종이학 종이별 품에 안고
놀이터로 달려가
너에게 건네주던
수줍은 나의 모습
참 귀여웠지

그때 그 시절
너무 그리워
다시 돌아가고 싶은
이런 내 맘을
곱게 접고 접어
지금 이 시간 타고 흘러가
내가 몰랐었던 이 소중함을
꼭 전하고 싶어

Comments (0)

Nine years old / Blue Mangtto Video

From The Same Arti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