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ckee - What’s so common about words? Lyrics

Youtube: What’s so common about words? / Hickee

Details

  • Title: What's so common about words?
  • Also Known As: Neomuna Heunhaebeorin Maldeuri , 너무나 흔해버린 말들이
  • Language: Korean
  • Country: Korea

Credits

  • Performer: Hickee
  • Composer: Hickee
  • Arranger: Isaac Han, 아론킴
  • Lyricist: Hickee

Lyrics for What’s so common about words? by Hickee

헤아릴 수 없이 많은 낮과 밤에 우린 쉴 새 없이 오고 가는 대화 속에 우린 내일을 그리고 오늘을 나눠 그리고 사랑해 라고 네게 말하지만 말야 난 매일 더 생각해 더 좋은 말은 찾으려 해도 말야 난 사랑이 다였어 너무나 흔해버린 말들이 우리의 시간을 따라 널 담을 수 있길 바라 수 없이 외쳐도 매일 더 새로울 수 있게 가끔은 두려웠지 아픈 이별을 난 알아 아닌 척 웃어도 너는 다 알고서 언제나 날 끌어안아 주고 내 눈을 맞춰 그리고 사랑해 라고 너는 말하지만 말야 난 매일 더 생각해 더 좋은 말은 찾으려 해도 말야 난 사랑이 다였어 너무나 흔해버린 말들이 우리의 시간을 따라 널 담을 수 있길 바라 수 없이 외쳐도 매일 더 새로울 수 있게 그대만 들을 수 있게 아주 오래까지라도 너무나 흔해버린 말들이 우리의 사랑을 따라 더 소중해지길 바라 조금 낡아져도 오래도록 남을 수 있게 헤아릴 수 없이 많은 낮과 밤을 우린 함께 속삭이며
hearil su eopsi manheun najgwa bame urin swil sae eopsi ogo ganeun daehwa soge urin naeireul geurigo oneureul nanwo geurigo saranghae rago nege malhajiman marya nan maeil deo saenggakhae deo joheun mareun chajeuryeo haedo marya nan sarangi dayeosseo neomuna heunhaebeorin maldeuri uriui siganeul ttara neol dameul su issgil bara su eopsi oechyeodo maeil deo saeroul su issge gakkeumeun duryeowossji apeun ibyeoreul nan ara anin cheok useodo neoneun da algoseo eonjena nal kkeureoana jugo nae nuneul majchwo geurigo saranghae rago neoneun malhajiman marya nan maeil deo saenggakhae deo joheun mareun chajeuryeo haedo marya nan sarangi dayeosseo neomuna heunhaebeorin maldeuri uriui siganeul ttara neol dameul su issgil bara su eopsi oechyeodo maeil deo saeroul su issge geudaeman deureul su issge aju oraekkajirado neomuna heunhaebeorin maldeuri uriui sarangeul ttara deo sojunghaejigil bara jogeum nalkajyeodo oraedorok nameul su issge hearil su eopsi manheun najgwa bameul urin hamkke soksagimyeo
Romaji
hearil su eopsi manheun najgwa bame urin swil sae eopsi ogo ganeun daehwa soge urin naeireul geurigo oneureul nanwo geurigo saranghae rago nege malhajiman marya nan maeil deo saenggakhae deo joheun mareun chajeuryeo haedo marya nan sarangi dayeosseo neomuna heunhaebeorin maldeuri uriui siganeul ttara neol dameul su issgil bara su eopsi oechyeodo maeil deo saeroul su issge gakkeumeun duryeowossji apeun ibyeoreul nan ara anin cheok useodo neoneun da algoseo eonjena nal kkeureoana jugo nae nuneul majchwo geurigo saranghae rago neoneun malhajiman marya nan maeil deo saenggakhae deo joheun mareun chajeuryeo haedo marya nan sarangi dayeosseo neomuna heunhaebeorin maldeuri uriui siganeul ttara neol dameul su issgil bara su eopsi oechyeodo maeil deo saeroul su issge geudaeman deureul su issge aju oraekkajirado neomuna heunhaebeorin maldeuri uriui sarangeul ttara deo sojunghaejigil bara jogeum nalkajyeodo oraedorok nameul su issge hearil su eopsi manheun najgwa bameul urin hamkke soksagimyeo
Original
헤아릴 수 없이 많은 낮과 밤에 우린 쉴 새 없이 오고 가는 대화 속에 우린 내일을 그리고 오늘을 나눠 그리고 사랑해 라고 네게 말하지만 말야 난 매일 더 생각해 더 좋은 말은 찾으려 해도 말야 난 사랑이 다였어 너무나 흔해버린 말들이 우리의 시간을 따라 널 담을 수 있길 바라 수 없이 외쳐도 매일 더 새로울 수 있게 가끔은 두려웠지 아픈 이별을 난 알아 아닌 척 웃어도 너는 다 알고서 언제나 날 끌어안아 주고 내 눈을 맞춰 그리고 사랑해 라고 너는 말하지만 말야 난 매일 더 생각해 더 좋은 말은 찾으려 해도 말야 난 사랑이 다였어 너무나 흔해버린 말들이 우리의 시간을 따라 널 담을 수 있길 바라 수 없이 외쳐도 매일 더 새로울 수 있게 그대만 들을 수 있게 아주 오래까지라도 너무나 흔해버린 말들이 우리의 사랑을 따라 더 소중해지길 바라 조금 낡아져도 오래도록 남을 수 있게 헤아릴 수 없이 많은 낮과 밤을 우린 함께 속삭이며
Please feel free to correct us if you see any mistakes. It will help us a lot.
If you like what we do, you can support us by making a donation using Ko-Fi.

Comments (0)

You must be logged in to post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