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armacy

Modern / Pharmacy

  • Title: Modern
  • Composer: HOVI
  • Arranger: 파마씨 (Pharmacy)
  • Lyricist: HOVI

"Modern" Lyrics

옅은 색의 종이 위로 채워져 가겠지
끝낼 수 없는 내 맘은
여전히 잠들지 못 한 우리 둘은 끝내
천천히 식어가겠지

쉽게 내뱉던 말 뒤로
날 더 가득 안아도
날 부르던 너의 입술도
붉어져 가겠지

조금 이상한 기분은 널 향한 아쉬움 인지
아님 잠들 수 없는 날 위한 위로인지
서로의 감정을 또 한 번 속여만 가는 게
눈 뜨면 해야 할 일인 건지

쉽게 내뱉던 말 뒤로
날 더 가득 안아도
날 부르던 너의 입술도
붉어져 가겠지

처음 널 알게 됐고 네게서 바라는 건 없어
그저 날 여기서보다 멀리 데려가

쉽게 내뱉던 말 뒤로
날 더 가득 안아도
날 부르던 너의 입술도
붉어져 가겠지
yeoteun saegui jongi wiro chaewojyeo gagessji
kkeutnael su eopsneun nae mameun
yeojeonhi jamdeulji mot han uri dureun kkeutnae
cheoncheonhi sigeogagessji

swipge naebaetdeon mal dwiro
nal deo gadeuk anado
nal bureudeon neoui ipsuldo
bulkeojyeo gagessji

jogeum isanghan gibuneun neol hyanghan aswium inji
anim jamdeul su eopsneun nal wihan wiroinji
seoroui gamjeongeul tto han beon sogyeoman ganeun ge
nun tteumyeon haeya hal irin geonji

swipge naebaetdeon mal dwiro
nal deo gadeuk anado
nal bureudeon neoui ipsuldo
bulkeojyeo gagessji

cheoeum neol alge dwaessgo negeseo baraneun geon eopseo
geujeo nal yeogiseoboda meolli deryeoga

swipge naebaetdeon mal dwiro
nal deo gadeuk anado
nal bureudeon neoui ipsuldo
bulkeojyeo gagessji
Romaji
yeoteun saegui jongi wiro chaewojyeo gagessji
kkeutnael su eopsneun nae mameun
yeojeonhi jamdeulji mot han uri dureun kkeutnae
cheoncheonhi sigeogagessji

swipge naebaetdeon mal dwiro
nal deo gadeuk anado
nal bureudeon neoui ipsuldo
bulkeojyeo gagessji

jogeum isanghan gibuneun neol hyanghan aswium inji
anim jamdeul su eopsneun nal wihan wiroinji
seoroui gamjeongeul tto han beon sogyeoman ganeun ge
nun tteumyeon haeya hal irin geonji

swipge naebaetdeon mal dwiro
nal deo gadeuk anado
nal bureudeon neoui ipsuldo
bulkeojyeo gagessji

cheoeum neol alge dwaessgo negeseo baraneun geon eopseo
geujeo nal yeogiseoboda meolli deryeoga

swipge naebaetdeon mal dwiro
nal deo gadeuk anado
nal bureudeon neoui ipsuldo
bulkeojyeo gagessji
Original
옅은 색의 종이 위로 채워져 가겠지
끝낼 수 없는 내 맘은
여전히 잠들지 못 한 우리 둘은 끝내
천천히 식어가겠지

쉽게 내뱉던 말 뒤로
날 더 가득 안아도
날 부르던 너의 입술도
붉어져 가겠지

조금 이상한 기분은 널 향한 아쉬움 인지
아님 잠들 수 없는 날 위한 위로인지
서로의 감정을 또 한 번 속여만 가는 게
눈 뜨면 해야 할 일인 건지

쉽게 내뱉던 말 뒤로
날 더 가득 안아도
날 부르던 너의 입술도
붉어져 가겠지

처음 널 알게 됐고 네게서 바라는 건 없어
그저 날 여기서보다 멀리 데려가

쉽게 내뱉던 말 뒤로
날 더 가득 안아도
날 부르던 너의 입술도
붉어져 가겠지

Comments (0)

Please feel free to correct us if you see any mistakes. It will help us a lot.
If you like what we do, you can support us by making a donation using Ko-Fi.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