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months ago

In a room alone / IU

In a room alone / IU
  • Title: In a room alone
  • Also Known As: 혼자 있는 방 , Honja Issneun Bang
  • Performer: IU
  • Composer: 전승우
  • Arranger: 전승우
  • Lyricist: 아이유(IU), 최갑원

In a room alone is the 5th track from the Real ep released by IU. It was released on December 09, 2010.

"In a room alone" Lyrics

ttae jinan i bissoriman
gwisgae jureureuk jureureuk deullyeowa
nunmuri biga joheunji
ttaraseo seureureuk seureureuk heulleoga
heeojin ihu gidarineun iyu
ajikdo naneun jal moreugesseo
nega nal tteona an olkka bwa geopna
du pallo naega nareul ango issna bwa

honja issneun bang
amudo amu geosdo an boyeo
neomu eoduwo
honja uneun bam
haneurui byeoldo daldo seulpeo
jami deureo (jeomjeom heurishaejyeo)
ne eolguri tteoolla
naenae gidarida tto nunmuri na
bogo sipdago honjasmal hadeon
memareun nae ipsure neoui sumgyeori dahgireul

joyonghi sorido eopsi
nalmada jakkuman jamdeun nal heundeulji
jogeumssik jom deo gakkai
nugunga dagawa nun tteun nal bureuji
nae ape issneun
baro ape issneun
neoege soneul ppeodeo naemilmyeon
geu son teumsaero
ppajyeonagan chaero
jal jaran maldo eopsi sarajyeoman ga

honja issneun bang
amudo amu geosdo an boyeo
neomu eoduwo
honja uneun bam
haneurui byeoldo daldo seulpeo
jami deureo (jeomjeom heurishaejyeo)
ne eolguri tteoolla
naenae gidarida tto nunmuri na
bogo sipdago honjasmal hadeon
memareun nae ipsure neoui sumgyeori dahgireul

ginagin sigani jinan il
maeil han gajiman gidohae
jigeumkkaji boda deo neujgi jeone
ijen naege dorawa bilgo tto biljanha

honja issneun bang
amudo amu geosdo an boyeo
neomu eoduwo
honja uneun bam
haneurui byeoldo daldo seulpeo
jami deureo (jeomjeom heurishaejyeo)
ne eolguri tteoolla
naenae gidarida tto nunmuri na
bogo sipdago honjasmal hadeon
memareun nae ipsure neoui sumgyeori dahgireul
때 지난 이 빗소리만
귓가에 주르륵 주르륵 들려와
눈물이 비가 좋은지
따라서 스르륵 스르륵 흘러가
헤어진 이후 기다리는 이유
아직도 나는 잘 모르겠어
네가 날 떠나 안 올까 봐 겁나
두 팔로 내가 나를 안고 있나 봐

혼자 있는 방
아무도 아무 것도 안 보여
너무 어두워
혼자 우는 밤
하늘의 별도 달도 슬퍼
잠이 들어 (점점 흐릿해져)
네 얼굴이 떠올라
내내 기다리다 또 눈물이 나
보고 싶다고 혼잣말 하던
메마른 내 입술에 너의 숨결이 닿기를

조용히 소리도 없이
날마다 자꾸만 잠든 날 흔들지
조금씩 좀 더 가까이
누군가 다가와 눈 뜬 날 부르지
내 앞에 있는
바로 앞에 있는
너에게 손을 뻗어 내밀면
그 손 틈새로
빠져나간 채로
잘 자란 말도 없이 사라져만 가

혼자 있는 방
아무도 아무 것도 안 보여
너무 어두워
혼자 우는 밤
하늘의 별도 달도 슬퍼
잠이 들어 (점점 흐릿해져)
네 얼굴이 떠올라
내내 기다리다 또 눈물이 나
보고 싶다고 혼잣말 하던
메마른 내 입술에 너의 숨결이 닿기를

기나긴 시간이 지난 일
매일 한 가지만 기도해
지금까지 보다 더 늦기 전에
이젠 내게 돌아와 빌고 또 빌잖아

혼자 있는 방
아무도 아무 것도 안 보여
너무 어두워
혼자 우는 밤
하늘의 별도 달도 슬퍼
잠이 들어 (점점 흐릿해져)
네 얼굴이 떠올라
내내 기다리다 또 눈물이 나
보고 싶다고 혼잣말 하던
메마른 내 입술에 너의 숨결이 닿기를
Romaji
ttae jinan i bissoriman
gwisgae jureureuk jureureuk deullyeowa
nunmuri biga joheunji
ttaraseo seureureuk seureureuk heulleoga
heeojin ihu gidarineun iyu
ajikdo naneun jal moreugesseo
nega nal tteona an olkka bwa geopna
du pallo naega nareul ango issna bwa

honja issneun bang
amudo amu geosdo an boyeo
neomu eoduwo
honja uneun bam
haneurui byeoldo daldo seulpeo
jami deureo (jeomjeom heurishaejyeo)
ne eolguri tteoolla
naenae gidarida tto nunmuri na
bogo sipdago honjasmal hadeon
memareun nae ipsure neoui sumgyeori dahgireul

joyonghi sorido eopsi
nalmada jakkuman jamdeun nal heundeulji
jogeumssik jom deo gakkai
nugunga dagawa nun tteun nal bureuji
nae ape issneun
baro ape issneun
neoege soneul ppeodeo naemilmyeon
geu son teumsaero
ppajyeonagan chaero
jal jaran maldo eopsi sarajyeoman ga

honja issneun bang
amudo amu geosdo an boyeo
neomu eoduwo
honja uneun bam
haneurui byeoldo daldo seulpeo
jami deureo (jeomjeom heurishaejyeo)
ne eolguri tteoolla
naenae gidarida tto nunmuri na
bogo sipdago honjasmal hadeon
memareun nae ipsure neoui sumgyeori dahgireul

ginagin sigani jinan il
maeil han gajiman gidohae
jigeumkkaji boda deo neujgi jeone
ijen naege dorawa bilgo tto biljanha

honja issneun bang
amudo amu geosdo an boyeo
neomu eoduwo
honja uneun bam
haneurui byeoldo daldo seulpeo
jami deureo (jeomjeom heurishaejyeo)
ne eolguri tteoolla
naenae gidarida tto nunmuri na
bogo sipdago honjasmal hadeon
memareun nae ipsure neoui sumgyeori dahgireul
Original
때 지난 이 빗소리만
귓가에 주르륵 주르륵 들려와
눈물이 비가 좋은지
따라서 스르륵 스르륵 흘러가
헤어진 이후 기다리는 이유
아직도 나는 잘 모르겠어
네가 날 떠나 안 올까 봐 겁나
두 팔로 내가 나를 안고 있나 봐

혼자 있는 방
아무도 아무 것도 안 보여
너무 어두워
혼자 우는 밤
하늘의 별도 달도 슬퍼
잠이 들어 (점점 흐릿해져)
네 얼굴이 떠올라
내내 기다리다 또 눈물이 나
보고 싶다고 혼잣말 하던
메마른 내 입술에 너의 숨결이 닿기를

조용히 소리도 없이
날마다 자꾸만 잠든 날 흔들지
조금씩 좀 더 가까이
누군가 다가와 눈 뜬 날 부르지
내 앞에 있는
바로 앞에 있는
너에게 손을 뻗어 내밀면
그 손 틈새로
빠져나간 채로
잘 자란 말도 없이 사라져만 가

혼자 있는 방
아무도 아무 것도 안 보여
너무 어두워
혼자 우는 밤
하늘의 별도 달도 슬퍼
잠이 들어 (점점 흐릿해져)
네 얼굴이 떠올라
내내 기다리다 또 눈물이 나
보고 싶다고 혼잣말 하던
메마른 내 입술에 너의 숨결이 닿기를

기나긴 시간이 지난 일
매일 한 가지만 기도해
지금까지 보다 더 늦기 전에
이젠 내게 돌아와 빌고 또 빌잖아

혼자 있는 방
아무도 아무 것도 안 보여
너무 어두워
혼자 우는 밤
하늘의 별도 달도 슬퍼
잠이 들어 (점점 흐릿해져)
네 얼굴이 떠올라
내내 기다리다 또 눈물이 나
보고 싶다고 혼잣말 하던
메마른 내 입술에 너의 숨결이 닿기를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