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month ago

I Can’t / SUPER JUNIOR-K.R.Y.

I Can’t / SUPER JUNIOR-K.R.Y.
  • Title: I Can't
  • Also Known As: 할 수 없는 일 , Hal Su Eopsneun Il
  • Performer: SUPER JUNIOR-K.R.Y.
  • Composer: 영준(브라운 아이드 소울), 전홍준
  • Arranger: 영준(브라운 아이드 소울), 전홍준
  • Lyricist: 영준(브라운 아이드 소울), 전홍준

"I Can't" Lyrics

najimakhan moksoriro
neol saranghandago nae ipsure
maemdoneun mal
seotun nae maeum moreun cheok
neon useojueossji geu misoe
tto usneun na

ibyeorui apeun bamdeuri
hana dul modu tteonaga
ne soni nareul jabajundamyeon

oneul i siganeul gieokhae jwo
sumanheun gyejeoreun jinagado

heeojineun geon
meoreojineun geon
uriwa sanggwaneopsneun il

sonkkeute daheun ne sone
tteollineun maeumeul deulkilkka bwa
deo kkok jaba

meolli hana dul kyeojineun
jeo garodeungui bulbicci
neol ttaseuhage bichwojuneun bam

oneul i siganeul gieokhae jwo
sumanheun gyejeoreun jinagado

heeojineun geon
meoreojineun geon
uriwa sanggwaneopsneun il

ibyeori anin bamdeul
byeonhaji anhneun maeumeul
neukkigo isseo
nae pume neoreul aneumyeon

oraejeon i nareul gieokhae jwo
sumanheun oneuri jinagado
heeojineun geon
meoreojineun geon
uriwa sanggwaneopsneun il

heeojineun geon
meoreojineun geon
uriwa sanggwaneopsneun il

uriga hal su eopsneun il
나지막한 목소리로
널 사랑한다고 내 입술에
맴도는 말
서툰 내 마음 모른 척
넌 웃어주었지 그 미소에
또 웃는 나

이별의 아픈 밤들이
하나 둘 모두 떠나가
네 손이 나를 잡아준다면

오늘 이 시간을 기억해 줘
수많은 계절은 지나가도

헤어지는 건
멀어지는 건
우리와 상관없는 일

손끝에 닿은 네 손에
떨리는 마음을 들킬까 봐
더 꼭 잡아

멀리 하나 둘 켜지는
저 가로등의 불빛이
널 따스하게 비춰주는 밤

오늘 이 시간을 기억해 줘
수많은 계절은 지나가도

헤어지는 건
멀어지는 건
우리와 상관없는 일

이별이 아닌 밤들
변하지 않는 마음을
느끼고 있어
내 품에 너를 안으면

오래전 이 날을 기억해 줘
수많은 오늘이 지나가도
헤어지는 건
멀어지는 건
우리와 상관없는 일

헤어지는 건
멀어지는 건
우리와 상관없는 일

우리가 할 수 없는 일
Romaji
najimakhan moksoriro
neol saranghandago nae ipsure
maemdoneun mal
seotun nae maeum moreun cheok
neon useojueossji geu misoe
tto usneun na

ibyeorui apeun bamdeuri
hana dul modu tteonaga
ne soni nareul jabajundamyeon

oneul i siganeul gieokhae jwo
sumanheun gyejeoreun jinagado

heeojineun geon
meoreojineun geon
uriwa sanggwaneopsneun il

sonkkeute daheun ne sone
tteollineun maeumeul deulkilkka bwa
deo kkok jaba

meolli hana dul kyeojineun
jeo garodeungui bulbicci
neol ttaseuhage bichwojuneun bam

oneul i siganeul gieokhae jwo
sumanheun gyejeoreun jinagado

heeojineun geon
meoreojineun geon
uriwa sanggwaneopsneun il

ibyeori anin bamdeul
byeonhaji anhneun maeumeul
neukkigo isseo
nae pume neoreul aneumyeon

oraejeon i nareul gieokhae jwo
sumanheun oneuri jinagado
heeojineun geon
meoreojineun geon
uriwa sanggwaneopsneun il

heeojineun geon
meoreojineun geon
uriwa sanggwaneopsneun il

uriga hal su eopsneun il
Original
나지막한 목소리로
널 사랑한다고 내 입술에
맴도는 말
서툰 내 마음 모른 척
넌 웃어주었지 그 미소에
또 웃는 나

이별의 아픈 밤들이
하나 둘 모두 떠나가
네 손이 나를 잡아준다면

오늘 이 시간을 기억해 줘
수많은 계절은 지나가도

헤어지는 건
멀어지는 건
우리와 상관없는 일

손끝에 닿은 네 손에
떨리는 마음을 들킬까 봐
더 꼭 잡아

멀리 하나 둘 켜지는
저 가로등의 불빛이
널 따스하게 비춰주는 밤

오늘 이 시간을 기억해 줘
수많은 계절은 지나가도

헤어지는 건
멀어지는 건
우리와 상관없는 일

이별이 아닌 밤들
변하지 않는 마음을
느끼고 있어
내 품에 너를 안으면

오래전 이 날을 기억해 줘
수많은 오늘이 지나가도
헤어지는 건
멀어지는 건
우리와 상관없는 일

헤어지는 건
멀어지는 건
우리와 상관없는 일

우리가 할 수 없는 일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