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tube: Be Colored / Kim Yuna
Kim Yuna

Be Colored / Kim Yuna

  • Title: Be Colored
  • Also Known As: 재생 본 대로 말하라 OST Part.1 , Tell Me What You Saw OST Part.1
  • Performer: Kim Yuna
  • Composer: 개미
  • Arranger: 정수완
  • Lyricist: 개미

"Be Colored" Lyrics

gipeojin nae geurimja
geudae kkoccipi seuchinda
sumi meojeul deut sirin tongjeungi
jaesbit haneure bulkge muldeureoganda

rarirari rarirarara
rarirari rarirarara

geochin baram soge hollo beoryeojyeo
sideureo beorin kkoccipdeureul
nae pum ane jaeunda

nagyeobi chumeul chunda
baram soge momeul matginda
heongkeureojin chaero modu kkeutnan deus
jaesbit haneullo jeomjeom sarajyeoganda

rarirari rarirarara
rarirari rarirarara

geochin baram soge hollo beoryeojyeo
sideureo beorin kkoccipdeureul
nae pum ane

neoreul damgo jamdeureoganda
sesangeun deo bulkge muldeunda

eodum sok gipi neoui hansumi
eoneusae jeomjeom beonjyeo
sideureo beorin kkoccipdeure
muldeunda
깊어진 내 그림자
그대 꽃잎이 스친다
숨이 멎을 듯 시린 통증이
잿빛 하늘에 붉게 물들어간다

라리라리 라리라라라
라리라리 라리라라라

거친 바람 속에 홀로 버려져
시들어 버린 꽃잎들을
내 품 안에 재운다

낙엽이 춤을 춘다
바람 속에 몸을 맡긴다
헝클어진 채로 모두 끝난 듯
잿빛 하늘로 점점 사라져간다

라리라리 라리라라라
라리라리 라리라라라

거친 바람 속에 홀로 버려져
시들어 버린 꽃잎들을
내 품 안에

너를 담고 잠들어간다
세상은 더 붉게 물든다

어둠 속 깊이 너의 한숨이
어느새 점점 번져
시들어 버린 꽃잎들에
물든다
Romaji
gipeojin nae geurimja
geudae kkoccipi seuchinda
sumi meojeul deut sirin tongjeungi
jaesbit haneure bulkge muldeureoganda

rarirari rarirarara
rarirari rarirarara

geochin baram soge hollo beoryeojyeo
sideureo beorin kkoccipdeureul
nae pum ane jaeunda

nagyeobi chumeul chunda
baram soge momeul matginda
heongkeureojin chaero modu kkeutnan deus
jaesbit haneullo jeomjeom sarajyeoganda

rarirari rarirarara
rarirari rarirarara

geochin baram soge hollo beoryeojyeo
sideureo beorin kkoccipdeureul
nae pum ane

neoreul damgo jamdeureoganda
sesangeun deo bulkge muldeunda

eodum sok gipi neoui hansumi
eoneusae jeomjeom beonjyeo
sideureo beorin kkoccipdeure
muldeunda
Original
깊어진 내 그림자
그대 꽃잎이 스친다
숨이 멎을 듯 시린 통증이
잿빛 하늘에 붉게 물들어간다

라리라리 라리라라라
라리라리 라리라라라

거친 바람 속에 홀로 버려져
시들어 버린 꽃잎들을
내 품 안에 재운다

낙엽이 춤을 춘다
바람 속에 몸을 맡긴다
헝클어진 채로 모두 끝난 듯
잿빛 하늘로 점점 사라져간다

라리라리 라리라라라
라리라리 라리라라라

거친 바람 속에 홀로 버려져
시들어 버린 꽃잎들을
내 품 안에

너를 담고 잠들어간다
세상은 더 붉게 물든다

어둠 속 깊이 너의 한숨이
어느새 점점 번져
시들어 버린 꽃잎들에
물든다

Comments (0)

Leave a Reply

From The Same Series

What You See / Ugly Duck
What You See
Ugly Duck

From The Same Arti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