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yi Lee - Amudo Nareul Ihaemoshae

Lyrics for Amudo Nareul Ihaemoshae by Doyi Lee

아무도 나를 이해 못 해 아무런 말이 아냐 절대 나도 몰라, 아니 모른 척해 나도 몰라, 아니 모른 척해 누웠다 앉았다가 누워 아무것도 난 하기 싫어 (싫어) 사람들은 내게 뭐라고 말을 건네 난 그저 웃어 (그냥 끄덕이면 돼) 집으로 돌아갈 때 천장을 향한 나의 숨결 뛰고 뛰어도 거침없이 뒤로 달리는 건 쉬고 쉬어도 어김없이 피로해지는 몸 아무도 나를 이해 못 해 아무런 말이 아냐 절대 나도 몰라, 아니 모른 척해 나도 몰라, 아니 모른 척해 나도 몰라 이제 나도 몰라 나도 몰라 이제 나도 몰라 (나도 몰라 이제 나도 몰라) (나도 몰라 이제 나도 몰라) 아무도 날 이해 못 해 아무런 말이면 어때 일하기 싫어 놀기도 싫어 지옥 아니라면 지옥 같아 난 이제 지쳤어 뭔가 잘못 됐어 내 맘은 병들어 내 맘은 병들어 아무도 날 이해 못 해 아무런 말이면 어때 일하기 싫어 놀기도 싫어 지옥 아니라면 지옥 같아 난 이제 지쳤어 뭔가 잘못 됐어 내 맘이 병들어 내 맘이 병들어 내 맘이 병들어 내가 아닌 나를 병이 아닌 병을
amudo nareul ihae mot hae amureon mari anya jeoldae nado molla, ani moreun cheokhae nado molla, ani moreun cheokhae nuwossda anjassdaga nuwo amugeosdo nan hagi silheo (silheo) saramdeureun naege mworago mareul geonne nan geujeo useo (geunyang kkeudeogimyeon dwae) jibeuro doragal ttae cheonjangeul hyanghan naui sumgyeol ttwigo ttwieodo geochimeopsi dwiro dallineun geon swigo swieodo eogimeopsi pirohaejineun mom amudo nareul ihae mot hae amureon mari anya jeoldae nado molla, ani moreun cheokhae nado molla, ani moreun cheokhae nado molla ije nado molla nado molla ije nado molla (nado molla ije nado molla) (nado molla ije nado molla) amudo nal ihae mot hae amureon marimyeon eottae ilhagi silheo nolgido silheo jiok aniramyeon jiok gata nan ije jichyeosseo mwonga jalmot dwaesseo nae mameun byeongdeureo nae mameun byeongdeureo amudo nal ihae mot hae amureon marimyeon eottae ilhagi silheo nolgido silheo jiok aniramyeon jiok gata nan ije jichyeosseo mwonga jalmot dwaesseo nae mami byeongdeureo nae mami byeongdeureo nae mami byeongdeureo naega anin nareul byeongi anin byeongeul
Romaji
amudo nareul ihae mot hae amureon mari anya jeoldae nado molla, ani moreun cheokhae nado molla, ani moreun cheokhae nuwossda anjassdaga nuwo amugeosdo nan hagi silheo (silheo) saramdeureun naege mworago mareul geonne nan geujeo useo (geunyang kkeudeogimyeon dwae) jibeuro doragal ttae cheonjangeul hyanghan naui sumgyeol ttwigo ttwieodo geochimeopsi dwiro dallineun geon swigo swieodo eogimeopsi pirohaejineun mom amudo nareul ihae mot hae amureon mari anya jeoldae nado molla, ani moreun cheokhae nado molla, ani moreun cheokhae nado molla ije nado molla nado molla ije nado molla (nado molla ije nado molla) (nado molla ije nado molla) amudo nal ihae mot hae amureon marimyeon eottae ilhagi silheo nolgido silheo jiok aniramyeon jiok gata nan ije jichyeosseo mwonga jalmot dwaesseo nae mameun byeongdeureo nae mameun byeongdeureo amudo nal ihae mot hae amureon marimyeon eottae ilhagi silheo nolgido silheo jiok aniramyeon jiok gata nan ije jichyeosseo mwonga jalmot dwaesseo nae mami byeongdeureo nae mami byeongdeureo nae mami byeongdeureo naega anin nareul byeongi anin byeongeul
Original
아무도 나를 이해 못 해 아무런 말이 아냐 절대 나도 몰라, 아니 모른 척해 나도 몰라, 아니 모른 척해 누웠다 앉았다가 누워 아무것도 난 하기 싫어 (싫어) 사람들은 내게 뭐라고 말을 건네 난 그저 웃어 (그냥 끄덕이면 돼) 집으로 돌아갈 때 천장을 향한 나의 숨결 뛰고 뛰어도 거침없이 뒤로 달리는 건 쉬고 쉬어도 어김없이 피로해지는 몸 아무도 나를 이해 못 해 아무런 말이 아냐 절대 나도 몰라, 아니 모른 척해 나도 몰라, 아니 모른 척해 나도 몰라 이제 나도 몰라 나도 몰라 이제 나도 몰라 (나도 몰라 이제 나도 몰라) (나도 몰라 이제 나도 몰라) 아무도 날 이해 못 해 아무런 말이면 어때 일하기 싫어 놀기도 싫어 지옥 아니라면 지옥 같아 난 이제 지쳤어 뭔가 잘못 됐어 내 맘은 병들어 내 맘은 병들어 아무도 날 이해 못 해 아무런 말이면 어때 일하기 싫어 놀기도 싫어 지옥 아니라면 지옥 같아 난 이제 지쳤어 뭔가 잘못 됐어 내 맘이 병들어 내 맘이 병들어 내 맘이 병들어 내가 아닌 나를 병이 아닌 병을
Please feel free to correct us if you see any mistakes. It will help us a lot.
If you like what we do, you can support us by making a donation using Ko-Fi.

Comments (0)

Details

  • Title: 아무도 나를 이해못해
  • Also Known As: Amudo Nareul Ihaemoshae
  • Language: Korean
  • Country: Korea

Credits

  • Performer: Doyi Lee
  • Composer: BRADYSTREET, KOOKUP, LCS, 이도이(Doyi Lee)
  • Arranger: 이도이(Doyi Lee)
  • Lyricist: 이도이(Doyi L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