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tube: All Day Long / Kyuhyun

All Day Long / Kyuhyun

  • Title: All Day Long
  • Also Known As: 하루종일 , Harujongil ,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OST Part.3 , When the Weather Is Fine OST Part.3
  • Composer: CLEF CREW, FEB, kz, Who's H, 정수민
  • Arranger: kz, Who's H, 정수민
  • Lyricist: Banana, CLEF CREW, FEB, kz, March, Who's H, 정수민

Kyuhyun - All Day Long Lyrics

매일 걷던 길 지나간 시간에 홀로 서있어 두려웠던 불행한 기억들 허전했었던 생각에 갇힌 시간들 울고 말았어 그 추억이 너무 아파서 지울 수 없는 흔적들 떠난 자리 둘러봐도 아무도 없어 하루종일 니가 보고 싶은 오늘 밤 언젠가는 우리 따뜻하게 함께 할 수 있을까 나는 이 계절이 느릿하게 가길 바래 기다리고 있어 하루종일 해가 잠든 밤 차가운 공기만 가득해 적막함 속에 나 혼자 서있는 거린 쓸쓸해 모든 것이 멈춘 것 같아 하루종일 니가 보고 싶은 오늘 밤 언젠가는 우리 따뜻하게 함께 할 수 있을까 나는 이 계절이 느릿하게 가길 바래 기다리고 있어 내일도 아무도 없는 밤하늘에 별빛들 환히 우리를 비추면 좋겠어 오늘 긴 하루 끝에 기대어 있어 매일매일 더 가까워지길 사랑해서 너를 가슴이 터질만큼 지난날에 우리 추웠었던 그 때로 나 돌아가 잠시 눈을 감고 널 그린다 눈부셨던 그 때 망설였던 그 날 하루종일 니가 미친듯이 보고파 언젠가는 우리 따뜻하게 함께 할 수 있을까 널 내 품안에 안을거야 기다리고 있어 하루종일
maeil geotdeon gil jinagan sigane hollo seoisseo duryeowossdeon bulhaenghan gieokdeul heojeonhaesseossdeon saenggage gathin sigandeul ulgo marasseo geu chueogi neomu apaseo jiul su eopsneun heunjeokdeul tteonan jari dulleobwado amudo eopseo harujongil niga bogo sipeun oneul bam eonjenganeun uri ttatteushage hamkke hal su isseulkka naneun i gyejeori neurishage gagil barae gidarigo isseo harujongil haega jamdeun bam chagaun gonggiman gadeukhae jeokmakham soge na honja seoissneun georin sseulsseulhae modeun geosi meomchun geot gata harujongil niga bogo sipeun oneul bam eonjenganeun uri ttatteushage hamkke hal su isseulkka naneun i gyejeori neurishage gagil barae gidarigo isseo naeildo amudo eopsneun bamhaneure byeolbiccdeul hwanhi urireul bichumyeon johgesseo oneul gin haru kkeute gidaeeo isseo maeilmaeil deo gakkawojigil saranghaeseo neoreul gaseumi teojilmankeum jinannare uri chuwosseossdeon geu ttaero na doraga jamsi nuneul gamgo neol geurinda nunbusyeossdeon geu ttae mangseoryeossdeon geu nal harujongil niga michindeusi bogopa eonjenganeun uri ttatteushage hamkke hal su isseulkka neol nae pumane aneulgeoya gidarigo isseo harujongil
Romaji
maeil geotdeon gil jinagan sigane hollo seoisseo duryeowossdeon bulhaenghan gieokdeul heojeonhaesseossdeon saenggage gathin sigandeul ulgo marasseo geu chueogi neomu apaseo jiul su eopsneun heunjeokdeul tteonan jari dulleobwado amudo eopseo harujongil niga bogo sipeun oneul bam eonjenganeun uri ttatteushage hamkke hal su isseulkka naneun i gyejeori neurishage gagil barae gidarigo isseo harujongil haega jamdeun bam chagaun gonggiman gadeukhae jeokmakham soge na honja seoissneun georin sseulsseulhae modeun geosi meomchun geot gata harujongil niga bogo sipeun oneul bam eonjenganeun uri ttatteushage hamkke hal su isseulkka naneun i gyejeori neurishage gagil barae gidarigo isseo naeildo amudo eopsneun bamhaneure byeolbiccdeul hwanhi urireul bichumyeon johgesseo oneul gin haru kkeute gidaeeo isseo maeilmaeil deo gakkawojigil saranghaeseo neoreul gaseumi teojilmankeum jinannare uri chuwosseossdeon geu ttaero na doraga jamsi nuneul gamgo neol geurinda nunbusyeossdeon geu ttae mangseoryeossdeon geu nal harujongil niga michindeusi bogopa eonjenganeun uri ttatteushage hamkke hal su isseulkka neol nae pumane aneulgeoya gidarigo isseo harujongil
Original
매일 걷던 길 지나간 시간에 홀로 서있어 두려웠던 불행한 기억들 허전했었던 생각에 갇힌 시간들 울고 말았어 그 추억이 너무 아파서 지울 수 없는 흔적들 떠난 자리 둘러봐도 아무도 없어 하루종일 니가 보고 싶은 오늘 밤 언젠가는 우리 따뜻하게 함께 할 수 있을까 나는 이 계절이 느릿하게 가길 바래 기다리고 있어 하루종일 해가 잠든 밤 차가운 공기만 가득해 적막함 속에 나 혼자 서있는 거린 쓸쓸해 모든 것이 멈춘 것 같아 하루종일 니가 보고 싶은 오늘 밤 언젠가는 우리 따뜻하게 함께 할 수 있을까 나는 이 계절이 느릿하게 가길 바래 기다리고 있어 내일도 아무도 없는 밤하늘에 별빛들 환히 우리를 비추면 좋겠어 오늘 긴 하루 끝에 기대어 있어 매일매일 더 가까워지길 사랑해서 너를 가슴이 터질만큼 지난날에 우리 추웠었던 그 때로 나 돌아가 잠시 눈을 감고 널 그린다 눈부셨던 그 때 망설였던 그 날 하루종일 니가 미친듯이 보고파 언젠가는 우리 따뜻하게 함께 할 수 있을까 널 내 품안에 안을거야 기다리고 있어 하루종일

Comments (0)

Please feel free to correct us if you see any mistakes. It will help us a lot.
If you like what we do, you can support us by making a donation using Ko-Fi.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