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EWE - A book in Memory Lyrics

"A book in Memory" is the 2nd track from the "MEMORY : illusion" extended play released by ONEWE. It was released on December 11, 2020.

Youtube: A book in Memory / ONEWE

Details

  • Title: A book in Memory
  • Also Known As: Gieok Sok Han Gwonui Chaek , 기억 속 한 권의 책
  • Language: Korean
  • Country: Korea

Credits

  • Performer: ONEWE
  • Composer: 용훈, 전다운
  • Arranger: 용훈, 전다운
  • Lyricist: CYA, 용훈

Lyrics for A book in Memory by ONEWE

너에게 한 권의 책을 읽어주려 해 한 장씩 아름다운 일들을 시간이 지나 이 순간에 영원히 사랑해 기억의 끝 어딘가에 있을 첫 페이지 끝을 볼 때쯤 젖어 든 바람 떨어질 때쯤 감싸는 빗물 아직 남은 내 얘길 잠시 들어줘 그 밤은 널 닮아 매일 찾아오고 나의 밤은 널 따라 아침을 맞이해 나는 온통 너라면 넌 어떨까 기억 속 한 권의 책 끝에 맞이한 결말 마지막 날 널 찾아가면 마지막 밤 기억하길 우리 둘의 지나친 우리들의 이야기 전부 놓지 않고 안고 끌고 와 말해줄 수 있는 걸 오늘따라 슬픈 우리 사랑 마지막인 오늘까지 기억해 그동안 사랑했던 억자의 획 끝을 볼 때쯤 물어본 진심 떨어질 때쯤 전하지 못한 아직 남은 내 얘길 잠시 들어줘 그 밤은 널 닮아 매일 찾아오고 나의 밤은 널 따라 아침을 맞이해 나는 온통 너라면 넌 어떨까 기억 속 한 권의 책 끝에 맞이한 결말 마지막 날 널 찾아가면 마지막 밤 기억하길 밤이 아직 어두운 걸 보니 여전히 여기 있었나 보다 아직도 남은 그리움 여전히 넌 그대론가 보다 잠시나마 너의 날이 되어본다 숨을 쉬는 어디든 너를 떠올린다 나는 온통 너라면 넌 어떨까 기억 속 한 권의 책 끝내 놓지 않은 손 그 모든 얘기 너인 걸 알까 마지막 밤 oh goodbye
neoege han gwonui chaegeul ilkeojuryeo hae han jangssik areumdaun ildeureul sigani jina i sungane yeongwonhi saranghae gieogui kkeut eodingae isseul cheot peiji kkeuteul bol ttaejjeum jeojeo deun baram tteoreojil ttaejjeum gamssaneun bismul ajik nameun nae yaegil jamsi deureojwo geu bameun neol talma maeil chajaogo naui bameun neol ttara achimeul majihae naneun ontong neoramyeon neon eotteolkka gieok sok han gwonui chaek kkeute majihan gyeolmal majimak nal neol chajagamyeon majimak bam gieokhagil uri durui jinachin urideurui iyagi jeonbu nohji anhgo ango kkeulgo wa malhaejul su issneun geol oneulttara seulpeun uri sarang majimagin oneulkkaji gieokhae geudongan saranghaessdeon eokjaui hoek kkeuteul bol ttaejjeum mureobon jinsim tteoreojil ttaejjeum jeonhaji moshan ajik nameun nae yaegil jamsi deureojwo geu bameun neol talma maeil chajaogo naui bameun neol ttara achimeul majihae naneun ontong neoramyeon neon eotteolkka gieok sok han gwonui chaek kkeute majihan gyeolmal majimak nal neol chajagamyeon majimak bam gieokhagil bami ajik eoduun geol boni yeojeonhi yeogi isseossna boda ajikdo nameun geurium yeojeonhi neon geudaeronga boda jamsinama neoui nari doeeobonda sumeul swineun eodideun neoreul tteoollinda naneun ontong neoramyeon neon eotteolkka gieok sok han gwonui chaek kkeutnae nohji anheun son geu modeun yaegi neoin geol alkka majimak bam oh goodbye
Romaji
neoege han gwonui chaegeul ilkeojuryeo hae han jangssik areumdaun ildeureul sigani jina i sungane yeongwonhi saranghae gieogui kkeut eodingae isseul cheot peiji kkeuteul bol ttaejjeum jeojeo deun baram tteoreojil ttaejjeum gamssaneun bismul ajik nameun nae yaegil jamsi deureojwo geu bameun neol talma maeil chajaogo naui bameun neol ttara achimeul majihae naneun ontong neoramyeon neon eotteolkka gieok sok han gwonui chaek kkeute majihan gyeolmal majimak nal neol chajagamyeon majimak bam gieokhagil uri durui jinachin urideurui iyagi jeonbu nohji anhgo ango kkeulgo wa malhaejul su issneun geol oneulttara seulpeun uri sarang majimagin oneulkkaji gieokhae geudongan saranghaessdeon eokjaui hoek kkeuteul bol ttaejjeum mureobon jinsim tteoreojil ttaejjeum jeonhaji moshan ajik nameun nae yaegil jamsi deureojwo geu bameun neol talma maeil chajaogo naui bameun neol ttara achimeul majihae naneun ontong neoramyeon neon eotteolkka gieok sok han gwonui chaek kkeute majihan gyeolmal majimak nal neol chajagamyeon majimak bam gieokhagil bami ajik eoduun geol boni yeojeonhi yeogi isseossna boda ajikdo nameun geurium yeojeonhi neon geudaeronga boda jamsinama neoui nari doeeobonda sumeul swineun eodideun neoreul tteoollinda naneun ontong neoramyeon neon eotteolkka gieok sok han gwonui chaek kkeutnae nohji anheun son geu modeun yaegi neoin geol alkka majimak bam oh goodbye
Original
너에게 한 권의 책을 읽어주려 해 한 장씩 아름다운 일들을 시간이 지나 이 순간에 영원히 사랑해 기억의 끝 어딘가에 있을 첫 페이지 끝을 볼 때쯤 젖어 든 바람 떨어질 때쯤 감싸는 빗물 아직 남은 내 얘길 잠시 들어줘 그 밤은 널 닮아 매일 찾아오고 나의 밤은 널 따라 아침을 맞이해 나는 온통 너라면 넌 어떨까 기억 속 한 권의 책 끝에 맞이한 결말 마지막 날 널 찾아가면 마지막 밤 기억하길 우리 둘의 지나친 우리들의 이야기 전부 놓지 않고 안고 끌고 와 말해줄 수 있는 걸 오늘따라 슬픈 우리 사랑 마지막인 오늘까지 기억해 그동안 사랑했던 억자의 획 끝을 볼 때쯤 물어본 진심 떨어질 때쯤 전하지 못한 아직 남은 내 얘길 잠시 들어줘 그 밤은 널 닮아 매일 찾아오고 나의 밤은 널 따라 아침을 맞이해 나는 온통 너라면 넌 어떨까 기억 속 한 권의 책 끝에 맞이한 결말 마지막 날 널 찾아가면 마지막 밤 기억하길 밤이 아직 어두운 걸 보니 여전히 여기 있었나 보다 아직도 남은 그리움 여전히 넌 그대론가 보다 잠시나마 너의 날이 되어본다 숨을 쉬는 어디든 너를 떠올린다 나는 온통 너라면 넌 어떨까 기억 속 한 권의 책 끝내 놓지 않은 손 그 모든 얘기 너인 걸 알까 마지막 밤 oh goodbye
Please feel free to correct us if you see any mistakes. It will help us a lot.
If you like what we do, you can support us by making a donation using Ko-Fi.

Comments (0)

You must be logged in to post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