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ough / GFRIEND

Rough / GFRIEND Album Cover
  • Title: Rough
  • Also Known As: 시간을 달려서 , Siganeul Dallyeoseo
  • Country: Korea
  • Performer: GFRIEND
  • Composer: 용배, 이기
  • Arranger: 용배, 이기
  • Lyricist: 용배, 이기

Rough is the 2nd track from the SNOWFLAKE extended play (ep) released by GFRIEND. It was released on January 25, 2016.

"Rough" Lyrics

dagaseoji moshago hemaeigo isseo
johahajiman dareun goseul bogo isseo
gakkawojiryeogo hamyeon halsurok
meoreojyeo ganeun uri durui maeumcheoreom

mannaji moshae maemdolgo isseo
urin machi pyeonghaengseoncheoreom
maldo an dwae urin bandeusi mannal geoya
gidarilge eonjekkajina

micheo malhaji moshaesseo daman neoreul johahaesseo
eorin narui kkumcheoreom machi gijeokcheoreom
siganeul dallyeoseo eoreuni doel suman issdamyeon
geochin sesang sogeseo soneul jaba julge

dagaseoryeo hae bwado eosgalligo isseo
johahandan maldo ajik moshago isseo
meomusgeorineun neol bogo isseumyeon
urin ajikdo manhi eorigin hanga bwa

jophyeojiji anha han kkeut chai
urin machi pyeonghaengseoncheoreom
eonjenganeun mosda han mareul jeonhal geoya
dagagalge eonjekkajina

micheo malhaji moshaesseo daman neoreul johahaesseo
eorin narui kkumcheoreom machi gijeokcheoreom
siganeul dallyeoseo eoreuni doel suman issdamyeon
geochin sesang sogeseo soneul jaba julge

sigan soge gathyeo gireul hemaeyeodo
geureohjiman urin gyeolguk mannal geoya
jinsimin geosman ara jwo jeongmal
seotulgiman handaedo

micheo malhaji moshaesseo daman neoreul johahaesseo
eorin narui kkumcheoreom machi gijeokcheoreom
siganeul dallyeoseo eoreuni doel suman issdamyeon
geochin sesang sogeseo neoreul ana julge

igeo hanaman yaksokhae byeonchi anhgireul baralge
geuttaedo jigeumcheoreom nal hyanghae useo jwo
sigani heulleoseo eoreuni doel suman issdamyeon
eosgallim geu sogeseo soneul jaba julge
다가서지 못하고 헤매이고 있어
좋아하지만 다른 곳을 보고 있어
가까워지려고 하면 할수록
멀어져 가는 우리 둘의 마음처럼

만나지 못해 맴돌고 있어
우린 마치 평행선처럼
말도 안 돼 우린 반드시 만날 거야
기다릴게 언제까지나

미처 말하지 못했어 다만 너를 좋아했어
어린 날의 꿈처럼 마치 기적처럼
시간을 달려서 어른이 될 수만 있다면
거친 세상 속에서 손을 잡아 줄게

다가서려 해 봐도 엇갈리고 있어
좋아한단 말도 아직 못하고 있어
머뭇거리는 널 보고 있으면
우린 아직도 많이 어리긴 한가 봐

좁혀지지 않아 한 끗 차이
우린 마치 평행선처럼
언젠가는 못다 한 말을 전할 거야
다가갈게 언제까지나

미처 말하지 못했어 다만 너를 좋아했어
어린 날의 꿈처럼 마치 기적처럼
시간을 달려서 어른이 될 수만 있다면
거친 세상 속에서 손을 잡아 줄게

시간 속에 갇혀 길을 헤매여도
그렇지만 우린 결국 만날 거야
진심인 것만 알아 줘 정말
서툴기만 한대도

미처 말하지 못했어 다만 너를 좋아했어
어린 날의 꿈처럼 마치 기적처럼
시간을 달려서 어른이 될 수만 있다면
거친 세상 속에서 너를 안아 줄게

이거 하나만 약속해 변치 않기를 바랄게
그때도 지금처럼 날 향해 웃어 줘
시간이 흘러서 어른이 될 수만 있다면
엇갈림 그 속에서 손을 잡아 줄게
Romaji
dagaseoji moshago hemaeigo isseo
johahajiman dareun goseul bogo isseo
gakkawojiryeogo hamyeon halsurok
meoreojyeo ganeun uri durui maeumcheoreom

mannaji moshae maemdolgo isseo
urin machi pyeonghaengseoncheoreom
maldo an dwae urin bandeusi mannal geoya
gidarilge eonjekkajina

micheo malhaji moshaesseo daman neoreul johahaesseo
eorin narui kkumcheoreom machi gijeokcheoreom
siganeul dallyeoseo eoreuni doel suman issdamyeon
geochin sesang sogeseo soneul jaba julge

dagaseoryeo hae bwado eosgalligo isseo
johahandan maldo ajik moshago isseo
meomusgeorineun neol bogo isseumyeon
urin ajikdo manhi eorigin hanga bwa

jophyeojiji anha han kkeut chai
urin machi pyeonghaengseoncheoreom
eonjenganeun mosda han mareul jeonhal geoya
dagagalge eonjekkajina

micheo malhaji moshaesseo daman neoreul johahaesseo
eorin narui kkumcheoreom machi gijeokcheoreom
siganeul dallyeoseo eoreuni doel suman issdamyeon
geochin sesang sogeseo soneul jaba julge

sigan soge gathyeo gireul hemaeyeodo
geureohjiman urin gyeolguk mannal geoya
jinsimin geosman ara jwo jeongmal
seotulgiman handaedo

micheo malhaji moshaesseo daman neoreul johahaesseo
eorin narui kkumcheoreom machi gijeokcheoreom
siganeul dallyeoseo eoreuni doel suman issdamyeon
geochin sesang sogeseo neoreul ana julge

igeo hanaman yaksokhae byeonchi anhgireul baralge
geuttaedo jigeumcheoreom nal hyanghae useo jwo
sigani heulleoseo eoreuni doel suman issdamyeon
eosgallim geu sogeseo soneul jaba julge
Original
다가서지 못하고 헤매이고 있어
좋아하지만 다른 곳을 보고 있어
가까워지려고 하면 할수록
멀어져 가는 우리 둘의 마음처럼

만나지 못해 맴돌고 있어
우린 마치 평행선처럼
말도 안 돼 우린 반드시 만날 거야
기다릴게 언제까지나

미처 말하지 못했어 다만 너를 좋아했어
어린 날의 꿈처럼 마치 기적처럼
시간을 달려서 어른이 될 수만 있다면
거친 세상 속에서 손을 잡아 줄게

다가서려 해 봐도 엇갈리고 있어
좋아한단 말도 아직 못하고 있어
머뭇거리는 널 보고 있으면
우린 아직도 많이 어리긴 한가 봐

좁혀지지 않아 한 끗 차이
우린 마치 평행선처럼
언젠가는 못다 한 말을 전할 거야
다가갈게 언제까지나

미처 말하지 못했어 다만 너를 좋아했어
어린 날의 꿈처럼 마치 기적처럼
시간을 달려서 어른이 될 수만 있다면
거친 세상 속에서 손을 잡아 줄게

시간 속에 갇혀 길을 헤매여도
그렇지만 우린 결국 만날 거야
진심인 것만 알아 줘 정말
서툴기만 한대도

미처 말하지 못했어 다만 너를 좋아했어
어린 날의 꿈처럼 마치 기적처럼
시간을 달려서 어른이 될 수만 있다면
거친 세상 속에서 너를 안아 줄게

이거 하나만 약속해 변치 않기를 바랄게
그때도 지금처럼 날 향해 웃어 줘
시간이 흘러서 어른이 될 수만 있다면
엇갈림 그 속에서 손을 잡아 줄게

Comments (0)

From The Same Artists

Luv Star / GFRIEND
3 months ago
Say my name / GFRIEND
3 months ago
Someday / GFRIEND
3 months ago
TRUST / GFRIEND
3 months ago
RAINBOW / GFRIEND
4 weeks ag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