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autiful Days / Lovelyz Album Cover
  • Title: Beautiful Days
  • Also Known As: 그 시절 우리가 사랑했던 우리 , geu shijeol uriga saranghhaetteon uri
  • Country: Korea
  • Performer: Lovelyz
  • Composer: SPACECOWBOY
  • Arranger: SPACECOWBOY
  • Lyricist: Danke

"Beautiful Days" Lyrics

ajikdo pyeolchyeobomyeon useumi nawa
gopge jeobeodun cheonnare chueok han jang
eojjeomyeon neodo gieokhago isseulkka?
putpushaesseotteon geudaewa na
seuchin du soneul jabeukka malkka
naenae ttami ssok bae itteon neoye son
gwaeni gunggeumhae geuttaeye
ni nune bichideon
nado cham yeppeosseulkka?

ijji ma
uriga uriyeotteon nare nunbushimgwa
geu ane geurimcheoreom naranhaetteon du saram
jeongmal
kkumboda kkumgatjana
geu shijeore neowa na

geokjeong ma
uril ireun gyejeori seulpeujin antorok
geudaereul jogakjogak moa ganjikhal geoya
annyeong
ijeneun dwidoraga
naeil mannal geotcheoreom

ooh yeah whoah-
areumdaweo yeojeoni

naman damanaedeon ni nunbitgwa
cheoeum joahae malhadeon geu sungan
geujeo ilgi sok geulsshiro
baraejyeo gagien
ajigeun akkapjana

ijji ma
uriga uriyeotteon nare nunbushimgwa
geu ane geurimcheoreom naranhaetteon du saram
jeongmal
kkumboda kkumgatjana
geu shijeore neowa na

geokjeong ma
uril ireun gyejeori seulpeujin antorok
geudaereul jogakjogak moa ganjikhal geoya
annyeong
ijeneun dwidoraga
naeil mannal geotcheoreom

neol hyanghaeseo moksoril geonnebwado (geuraedo)
ijeneun mani neujeun honjanmaril geot gata
geurae gwaenchana

oneureseo georeumeul han baljjak
omgyeogamyeon jigeume neowa nan
hal su eopshi chueogi doegetjiman
hanaman arajweo
jinshimieottan geol

itjana
eoryeompushi nan al geot gata
geuttaeye neowa nan cham nuni busyeottaneun geol
dashin
kkeureoaneul su eomneun shiganin geol

ijji ma
uriga uriyeotteon nare nunbushimgwa
geu ane geurimcheoreom naranhaetteon du saram
jeongmal
kkumman gatatjana
geu shijeore neowa na

ulji ma
nan aju oraedorok sojunghi hal teni
onjongil neoman pigo jideon naye harureul
annyeong
ijen dwidoraga
naeil mannal geotcheoreom
아직도 펼쳐보면 웃음이 나와
곱게 접어둔 첫날의 추억 한 장
어쩌면 너도 기억하고 있을까?
풋풋했었던 그대와 나
스친 두 손을 잡을까 말까
내내 땀이 쏙 배 있던 너의 손
괜히 궁금해 그때의
니 눈에 비치던
나도 참 예뻤을까?

잊지 마
우리가 우리였던 날의 눈부심과
그 안에 그림처럼 나란했던 두 사람
정말
꿈보다 꿈같잖아
그 시절의 너와 나

걱정 마
우릴 잃은 계절이 슬프진 않도록
그대를 조각조각 모아 간직할 거야
안녕
이제는 뒤돌아가
내일 만날 것처럼

ooh yeah whoah-
아름다워 여전히

나만 담아내던 니 눈빛과
처음 좋아해 말하던 그 순간
그저 일기 속 글씨로
바래져 가기엔
아직은 아깝잖아

잊지 마
우리가 우리였던 날의 눈부심과
그 안에 그림처럼 나란했던 두 사람
정말
꿈보다 꿈같잖아
그 시절의 너와 나

걱정 마
우릴 잃은 계절이 슬프진 않도록
그대를 조각조각 모아 간직할 거야
안녕
이제는 뒤돌아가
내일 만날 것처럼

널 향해서 목소릴 건네봐도 (그래도)
이제는 많이 늦은 혼잣말일 것 같아
그래 괜찮아

오늘에서 걸음을 한 발짝
옮겨가면 지금의 너와 난
할 수 없이 추억이 되겠지만
하나만 알아줘
진심이었단 걸

있잖아
어렴풋이 난 알 것 같아
그때의 너와 난 참 눈이 부셨다는 걸
다신
끌어안을 수 없는 시간인 걸

잊지 마
우리가 우리였던 날의 눈부심과
그 안에 그림처럼 나란했던 두 사람
정말
꿈만 같았잖아
그 시절의 너와 나

울지 마
난 아주 오래도록 소중히 할 테니
온종일 너만 피고 지던 나의 하루를
안녕
이젠 뒤돌아가
내일 만날 것처럼
Romaji
ajikdo pyeolchyeobomyeon useumi nawa
gopge jeobeodun cheonnare chueok han jang
eojjeomyeon neodo gieokhago isseulkka?
putpushaesseotteon geudaewa na
seuchin du soneul jabeukka malkka
naenae ttami ssok bae itteon neoye son
gwaeni gunggeumhae geuttaeye
ni nune bichideon
nado cham yeppeosseulkka?

ijji ma
uriga uriyeotteon nare nunbushimgwa
geu ane geurimcheoreom naranhaetteon du saram
jeongmal
kkumboda kkumgatjana
geu shijeore neowa na

geokjeong ma
uril ireun gyejeori seulpeujin antorok
geudaereul jogakjogak moa ganjikhal geoya
annyeong
ijeneun dwidoraga
naeil mannal geotcheoreom

ooh yeah whoah-
areumdaweo yeojeoni

naman damanaedeon ni nunbitgwa
cheoeum joahae malhadeon geu sungan
geujeo ilgi sok geulsshiro
baraejyeo gagien
ajigeun akkapjana

ijji ma
uriga uriyeotteon nare nunbushimgwa
geu ane geurimcheoreom naranhaetteon du saram
jeongmal
kkumboda kkumgatjana
geu shijeore neowa na

geokjeong ma
uril ireun gyejeori seulpeujin antorok
geudaereul jogakjogak moa ganjikhal geoya
annyeong
ijeneun dwidoraga
naeil mannal geotcheoreom

neol hyanghaeseo moksoril geonnebwado (geuraedo)
ijeneun mani neujeun honjanmaril geot gata
geurae gwaenchana

oneureseo georeumeul han baljjak
omgyeogamyeon jigeume neowa nan
hal su eopshi chueogi doegetjiman
hanaman arajweo
jinshimieottan geol

itjana
eoryeompushi nan al geot gata
geuttaeye neowa nan cham nuni busyeottaneun geol
dashin
kkeureoaneul su eomneun shiganin geol

ijji ma
uriga uriyeotteon nare nunbushimgwa
geu ane geurimcheoreom naranhaetteon du saram
jeongmal
kkumman gatatjana
geu shijeore neowa na

ulji ma
nan aju oraedorok sojunghi hal teni
onjongil neoman pigo jideon naye harureul
annyeong
ijen dwidoraga
naeil mannal geotcheoreom
Original
아직도 펼쳐보면 웃음이 나와
곱게 접어둔 첫날의 추억 한 장
어쩌면 너도 기억하고 있을까?
풋풋했었던 그대와 나
스친 두 손을 잡을까 말까
내내 땀이 쏙 배 있던 너의 손
괜히 궁금해 그때의
니 눈에 비치던
나도 참 예뻤을까?

잊지 마
우리가 우리였던 날의 눈부심과
그 안에 그림처럼 나란했던 두 사람
정말
꿈보다 꿈같잖아
그 시절의 너와 나

걱정 마
우릴 잃은 계절이 슬프진 않도록
그대를 조각조각 모아 간직할 거야
안녕
이제는 뒤돌아가
내일 만날 것처럼

ooh yeah whoah-
아름다워 여전히

나만 담아내던 니 눈빛과
처음 좋아해 말하던 그 순간
그저 일기 속 글씨로
바래져 가기엔
아직은 아깝잖아

잊지 마
우리가 우리였던 날의 눈부심과
그 안에 그림처럼 나란했던 두 사람
정말
꿈보다 꿈같잖아
그 시절의 너와 나

걱정 마
우릴 잃은 계절이 슬프진 않도록
그대를 조각조각 모아 간직할 거야
안녕
이제는 뒤돌아가
내일 만날 것처럼

널 향해서 목소릴 건네봐도 (그래도)
이제는 많이 늦은 혼잣말일 것 같아
그래 괜찮아

오늘에서 걸음을 한 발짝
옮겨가면 지금의 너와 난
할 수 없이 추억이 되겠지만
하나만 알아줘
진심이었단 걸

있잖아
어렴풋이 난 알 것 같아
그때의 너와 난 참 눈이 부셨다는 걸
다신
끌어안을 수 없는 시간인 걸

잊지 마
우리가 우리였던 날의 눈부심과
그 안에 그림처럼 나란했던 두 사람
정말
꿈만 같았잖아
그 시절의 너와 나

울지 마
난 아주 오래도록 소중히 할 테니
온종일 너만 피고 지던 나의 하루를
안녕
이젠 뒤돌아가
내일 만날 것처럼

Comments (0)